추천 아이템
  AV톱배우 모리..
AV계에는 많은 여배우가 있습..
  애널섹스가이..
질 섹스에 비해, 애널 섹스를 ..
  여자들의 속옷..
여성이 돈을 아끼지 말아야 하..
  불법 비아그라..
비아그라는 의사의 처방전이 ..
Article 팩토리 전체보기
Article 전체보기
[리뷰] 천녀유혼 - 원조 여신, 원조 꽃미남의 등장
장국영, 왕조현 주연의 천녀유혼 한마디로 얼굴이 다한 영화!! 국내에서 1987년 겨울에 상영된, 서극 제작, 정소동 무술 감독의 연출로 탄생한 천녀유혼(天女幽魂)은 당시 경쟁력을 갖추지 못한 한국 영화 시장에 홍콩 영화의 전성기를 대표하던 화제작이었다. 그 당시 홍콩 영화의 위세는 정말로 대단해서 여기가 한국 영화관인지 홍콩 영화관인지 모를 정도였다. 스크린 쿼터제가 아니었다면 홍콩 영화가 우리 영화 산업을 집어 삼키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
오마이AV 2019-02-1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923클리핑 206
와.....
오늘도 발기찬 하루 되세요~
레드홀릭스 2019-02-1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417클리핑 120
원래부터 이렇게 웃었었나
 
레드홀릭스 2019-02-08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203클리핑 207
[리뷰] 광기의 신, 칼리귤라(caligula)
안녕하세요. 에로에로연구소장 에로스미스입니다. 이번 편은 로마의 3대 황제 가이우스 율리우스 카이사르 아우구스투스 게르마니쿠스(Gaius Iulius Caesar Germanicus)의 재위 직전부터 죽음에 이르는 약 4년 간의 그의 광기적인 삶을 그린 영화 ‘칼리굴라 Caligula'입니다. '광기' 하면 말콤 맥도웰. '칼리굴라'는 로마 군인들이 신던 가죽장화를 말하는 '칼리가'에서 나온 말로 '작은 장화'를 뜻하는데요. 그는 어린 시절 ..
오마이AV 2019-02-08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397클리핑 231
여보 거기가 아니야..
뭔가... 해보고 싶다..
레드홀릭스 2019-02-0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778클리핑 191
[리뷰] 옥보단(SEX and ZEN)
안녕하세요. 에로에로연구소장 에로스미스입니다. 첫 회로 프랑스 에로 '엠마뉴엘'을, 두 번째로 미쿡 에로 '투문정션'을 다뤘는데요. 이번엔 중국의 에로, 정확히 하자면 홍콩의 에로 대작인 '옥보단'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홍콩 펜트하우스의 추천작으로 1991년 제작된 '옥보단 玉蒲團'은 본래 명나라 말기의 작가 이어가 지은 색정 소설인 ‘육포단 肉蒲團’을 원작으로 하고 있습니다. 영화의 정식 제목은 '옥보단지..
오마이AV 2019-02-0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4268클리핑 205
[레홀툰] 12화 TV를 보다가 -
레드홀릭스 2019-02-0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5295클리핑 209
[리뷰] 응답하라 투문정선(Two Moon Junction)
안녕하세요. 에로에로연구소장 에로스미스입니다. SBS TV 프로그램 중에 중년의 연예인을 모아모아 여러가지 집단 미션을 수행하며 나름의 짝짓기 로맨스를 그려보는 ‘불타는 청춘’이란 예능 프로가 있습니다. 방영분 중 에로 영화를 얘기하는 시간이 있었는데, 여기서 박형준이란 배우가 ‘잘만 킹 Zalman King’의 영화를 좋아한다는 이야기를 하며 ‘투문정션 Two Moon Junction, 1988’이 그의 인생 최초의 에로영화라 밝혔다고 합니다. 드..
오마이AV 2019-02-0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481클리핑 207
섹시한 뒷모습
예상치 못한 섹시 T팬티
레드홀릭스 2019-01-3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073클리핑 202
[리뷰] 엠마뉴엘, 그 전설의 시작(Emmanuelle)
안녕하세요. 에로에로연구소장 에로스미스입니다. 앞으로 '죽기 전에 꼭 봐야할만한 에로영화'를 선정하여 한편한편 소개를 해드리는데요. 그 첫편으로 이미 제목에서 보셨듯이 그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대표적인 에로 명작 영화라 할 수 있는 [엠마뉴엘 Emmanuelle]이 되겠습니다. 보통은 ‘엠마뉴엘 부인’으로 알려진 이 작품은 동명의 소설이 원작입니다. ‘엠마뉴엘 아산 Emmanuelle Arsan’이라는 베일에 가려진 작가의 소설로, 이름과 작품..
오마이AV 2019-01-31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5838클리핑 330
그녀의 다이어리 #15 (마지막)
14화 보기(클릭)   미드 [뉴니스] 생각해보면, 나는 모든 것이 그녀와 처음이었다.    첫 키스와 첫 경험, 첫 연애가 모조리 리즈의 것이었다. 물론 그것이 남자로서 전혀 메리트가 될 수 없다는 것 쯤은 잘 알고 있지만, 나에게는 하나하나가 새롭고 또 특별했다.    내 생애 첫 여자가 리즈라는 것은 굉장한 축복이자 저주였다. 사실 그녀는 일반적인 여자와 굉장히 다른 부분이 많이 있었지만, 다른 사람들에게는 절대 찾을 수 없었던 매력이 있는 ..
레드홀릭스 2019-01-3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068클리핑 140
그녀의 다이어리 #14
13화 보기(클릭)   드라마 [닥터 이방인] 어느 진부한 노래의 가사처럼, 정말 꿈 만 같은, 아니 꿀 만 같은 달콤한 시간들이 흘러갔다. 무심코 바라본 창 밖에도, 아무렇지 않게 부는 바람들 사이에도 그녀의 얼굴이 아른아른 거리는 하루하루가 바쁘게 달렸다.    내가 그녀가 하는 일의 분야에 대해 자세히 알지는 못하지만, 그녀는 정말이지 승승 장구하고 있었다. 굴지의 기업들을 거친 그녀의 커리어가, 전도 유망한 신생 스타트 업 회사에서 꽃을 피우고 있..
레드홀릭스 2019-01-28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3262클리핑 211
이 여자 어디 숨었어
아주 뙇 걸렸어!
레드홀릭스 2019-01-28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620클리핑 139
그녀의 다이어리 #13
12화 보기(클릭)   영화 [베놈] 생각할수록 사람의 감정은 신기했다. 그녀가 내 마음을 받아 주었다는 사실이 믿기지가 않으면서도, 나는 조금의 위화감도 없이 그녀의 손을 잡고 깍지를 꼈다. 평소라면 절대 용기를 낼 수 없는 그 행동이 나왔다. 깍지를 낀 내 손등을 리즈가 엄지로 살살 문지르듯 쓰다듬었다.    따지고 보면 일방 통행이었던 사랑이 이제 양방통행이 되었다는 것 밖에 변한 것은 없었다. 아 물론, 역사적으로 단 한 번도 짝사랑이상을 벗어..
레드홀릭스 2019-01-25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253클리핑 198
당신, 시력 하나는 여전히..
남편의 팩트폭력... /-/
레드홀릭스 2019-01-25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800클리핑 206
[처음] < 3 4 5 6 7 8 9 10 11 12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