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이런게 미친 오르가즘 인가요?? 
2
익명 조회수 : 5593 좋아요 : 2 클리핑 : 2
그 남자와 2주 가까이 만나오며, 5일의 밤을 보냈습니다.
근데 왜이리.. 하고나면 기운이 나는게 아니라..
기운이 쪽쪽 빠지는지.. ㅠ.ㅠ
그냥 보통의 섹스인데.. 살이 2주 만에 몸살까지 와서 4키로가 빠졌어요.

여태 만났던 남자들은 다들 그냥 한두번 하고 끝나고,
피곤해하고.. 그랬는데.... 이 남자는 지치질 않고요..
첫만남에 1시간 간격으로 평균 40분 정도.. 4번 하고..
평균 만나면 3번은 꼭 합니다.

정말.. 한 번 할때마다 확실하게 조지는 타입..
내가 다리에 힘이라도 들어갈라치면 힘빼라고 뭐라하고..
위에서 할때도 잘 받쳐주고.. 이거저거 여러가지 다 해보곤 싶은데, 자극이 너무너무 커서 뭘 못해요.. 물이 흥건..

그냥 기본만 해도 보지 안에 전부 긁듯이 자극하니 미쳐요.
다른 남자랑 할때는 제가 보지에 힘도줘보고, 움찔움찔이 가능했는데,(오르가즘 도달을 위한)
이 남자.... 앞에선 무용지물... .. 하다가 저절로 오르가즘와서
온몸이 다 떨리고요.. 그전엔 제가 일부러 힘써서 힘들다면,
이 남자와는 온몸에 힘을 다빼고 있어도 땀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친듯이나고 아..네 미치겠습니다.
저를 그렇게 한 대여섯번 보내고, 본인은 여유롭게 끝냅니다.
얄미워죽겠어요 ㅠㅠㅠㅠㅠㅠ


저 하고나면.. 안자거든요? 근데 미친듯이 졸려요.
여운에 젖어서 정신못차리고.. 혼자 난리는 다 나있음 .....
여자분들 혹시 끝나고도 척추가 움찔움찔한 적 있으신가여?
온몸에 힘이 다빠지는데, 몸끝에 있는 모든 말초신경들이 널뛰는 기분이에요.
몸 전체가 소용돌이치면서 꽃이 화악 피는 느낌...
자위할때도 못느끼는 이런 기분..
제가 좀 이상한건지.... 진짜.. 좋긴한데 적응이 안됩니다.

또 왜이렇게 세상 다정하신지 뒷처리까지 다 해주고..
저를 재웁니다 ㅋㅋㅋㅋㅋ 자고 일어나야 또 한다면서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자고 일어나면 다시 반복입니다.


제가.. 복에 겨운 넋두리를 늘어놓은거 같습니다만..
이러다가 약간 큰 일이 날거 같기도 해서요 ㅜㅜ
꿈에 그리던 남자를 만났는데, 정말.. 외적으로도 맘에
쏙 들어서 놓치기 싫은데, 섹스.. 이게 문제가 될줄이야..
조금만 자제해주면 안되겠냐 물었지만, 자기는 별다르게
하는게 없으니, 무얼 더 내려놓으면 되냐 되물어요 ㅠㅠㅠ

제가 펄쩍펄쩍 뛰는 미친 반응을 내비추니 좋다고 하고..
자기도 저랑 하는게 너무 좋다고는 하는데..
제가 너무나도 민감예민의 절정을 달리고 있는데..
하...ㅜㅜ 일요일에도 만나는데.. 밥이라도 많이 먹고 가야겠습니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1-03-19 19:28:32
어떻게 하길래....궁금하다...ㅎ
익명 2021-03-12 14:16:11
우와........................
진짜 너무 부러워서.....................
눙물만..
익명 2021-03-10 13:42:54
한글로 표현가능한 단어수가  1만자가 넘는다고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오르가즘의 느낌을 표현해 보라고 하면 어려움을 느끼더군요.
이런쪽에 관심이 많다 보니 오르가즘의 반응이나 행태에 대해 관심있게 살펴 보는 편인데
제 기억이 잘못되었는지  모르지만 이렇게 구체적으로  표현되었던 적은 없었던거 같아요..
그래서 감사드리고 싶고...
남자를 다수 만나오던 도중에 이런 체험은 처음이라니..
이 남자 못 만났으면 이런세계가 있는줄도 모르고 지나가셨을걸 생각해보면 참...
도대체 무슨 차이가 있길래 지난 날의 경험들을  모두 무효로 만들어 버릴만한 결과를 만들어 낸건지
기회가 된다면 집중적으로 연구해 보고 싶어 질  정도입니다.
특별히 언급하지 않으신걸로 봐서 신체적 특징 때문에 벌어지는 현상같진 않고...
굳이 억측을 해본다면...
우리 인체에는 생명 파동이라는 고유의 사이클이 있는 것이고..
우연찮게 서로 동조될수 있는  파동을 지닌 사람을 만난것이며...
상대남이 발산하는 파동과 일치되는 바람에 특이한 현상까지 경험하게 된것이 아닐까...
오늘날 지구상공에는 수많은 파동을 지닌 전자파들이 무수히 뿌려지고 있죠..
FM 라디오,,,TV채널...위성에서 보내오는 GPS 신호..각종 무전기 채널파 등등..
그렇지만 무전기도 채널이 일치되어야 상대방 내용이 접수가능한것 처럼
인체에도 그런게 있어서 생명파동이 서로 동조 될수 있어서 벌어진 현상이다...
이런 게 아닐런지요..
익명 2021-03-09 08:29:31
우와 보다가 너무 저희 커플 같아서 눈팅하다 글써요
하루치 다 끝나고 맨날 죽을거 같다길래 어떤느낌인데? 라고 항상 물어보면 아직도 느낌나고 죽을거 같다는 말만 반복하길래 좀더 자세히 듣길 원했는데 저런 느낌인가보네요!
익명 2021-03-07 23:18:45
우와 찰떡궁합 부럽습니다^^
익명 2021-03-07 17:17:54
찰떡궁합인가 봅니다.
부러워요.
익명 2021-03-05 12:58:47
저도 온몸이 다 떨리게 오르가즘 느끼게 해주고도고 싶고 저도 느껴보고 싶어요.
부럽습니다~
익명 / 제가 느끼는 이 느낌을 한번도 남자분에게 설명한 적 없었는데, 이번에 만나면 이야기해줄려고 해요. 뭐랄까... 제가 몸을 떨면 그 잠깐 멈추는 그 순간이 그렇게 섹시할수가.... 남자분도 좋아하는거겠죠? 지금은 제가 정신이 없어서 저하나 챙기기도 버거워요 ㅠㅠ 댓글 감사합니다.
익명 2021-03-05 12:43:39
남친 아니고 파트너라면 와이프 소개해주고싶내요 ㅋㅋㅋㅋ
익명 / 원래 파트너로.. 제가 제안했다가 남친으로.. 승진했어요. 남자쪽에서 파트너로 받아들이질 못했었거든요. 애정과 사랑이 기본이 되어야 섹스도 가능하다 하셔서..ㅋㅋ 나중에 제가 정신없는게 진정이 되면(??) 관전이나 스왑 취향같은 것도 물어볼께요! 댓글 감사해요
익명 2021-03-05 10:46:41
부럽다......나는 남자들만 자던데.....
익명 / ㅠㅠ 졸려죽겠어요........ 언젠가 조만간은 같이 잠들 남자가 님 앞에 꼭 나타날거에요~! 댓글 감사합니다
익명 / 아 ㅋㅋㅋ진짜 ㅋㅋㅋㅋㅋㅋ공감ㅋㅋㅋ
익명 2021-03-05 09:42:14
오.....부럽네요
저는 그런 남자 한번도 못만나보고
나이만 먹었어요 ㅎ
여태 속궁합이 저렇게 찹쌀떡같은 남자는 없었고 거의 쏘쏘...

두분이 마음이 맞으신다면 더 발전하는
관계로 진행되시길 희망합ㄴㅣ다
익명 / ㅜㅜ 저도 인생에 처음입니다.. 그래도 나름 많은 남자들과 경험이 있다 자부하며 살았는데(?) 제가 지는 느낌이라... 또 이런경험은 처음이라... 좋은 사람 만나시길 기도드립니다. 댓글 감사해요
익명 2021-03-05 09:31:47
완전 부러워요.
익명 / 좋은 짝꿍 만나실거에여.. 댓글 감사해요
익명 2021-03-05 06:49:00
이런게 진정 속궁합이죠.
속궁합 잘맞으면 체위나 기술 이런게 없더라구요.
그냥 넣구만 있어도 알아서 느끼더라구요
익명 / 오우 네 맞아요 ㅠ 뭐 별다른거 안하고.. 넣고만 있는데도 난리나요.. 남자분들이 약간 스치기만해도 서는 것처럼, 저도 모르게 몸이 먼저 반응을 할때가 오긴 합니다.. 저번에는 그냥 얼굴만 봤는데도 축축...하하하;;; 제가 느끼는 만큼 남자분도 느끼길 바래봅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익명 2021-03-05 06:07:12
부럽네요...
익명 / 좋은 짝 만나실겁니다. 댓글 감사합니다
익명 2021-03-05 02:11:18
천생연분
익명 / 연애의 끝이 이별이 아니길, 어떤 이유가 되어도 저와 오래오래 보고프다 말하는 저 분의 말과 행동 플러스로 천생연분이길 바래봅니다. 댓글 감사해요
익명 2021-03-05 00:58:04
몰라서 묻는게 아니라 자랑하는거죠;;;?????
익명 / 자랑은 아니였는데ㅠㅠ 그렇게 보여질 수 있었겠습니다. 약간... 너무 처음 겪는 기분이라 걱정이 커서 쓴 글이였어요. 차차 적응해나가고(?) 잘해봐야겠어여.. 댓글 감사해요
1 2


Total : 22205 (1/148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205 좋은 만남 [1] new 익명 2021-04-10 148
22204 처음이자 마지막 4 끝! [3] new 익명 2021-04-10 221
22203 처음이자 마지막 3 [4] new 익명 2021-04-10 302
22202 처음이자 마지막 2 new 익명 2021-04-10 238
22201 성욕이 너무 왕성 한거 같은데 [1] new 익명 2021-04-10 185
22200 날이 너무너무 좋아서... [2] new 익명 2021-04-10 201
22199 나른한 주말!! [2] new 익명 2021-04-10 186
22198 토요일 오후 [7] new 익명 2021-04-10 693
22197 190 [8] new 익명 2021-04-10 944
22196 처음이자 마지막 1 [8] new 익명 2021-04-10 912
22195 금요오일~ [35] new 익명 2021-04-10 2542
22194 삼주만에 한 섹스 [34] new 익명 2021-04-09 2111
22193 젖꼭지 많이 빨면 색 변하나요 [12] new 익명 2021-04-09 1454
22192 퇴근길 열람 주의! 펑예 [26] new 익명 2021-04-09 2236
22191 천안분 계신가요? [11] new 익명 2021-04-09 1421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