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테스트 - 나의..
섹스를 나눌 상대가 있다고 해..
  난년들의 저녁..
명절 끝나고 가게 손님이자 친..
  섹스시간을 늘..
성교 시간은 어느 정도가 적정..
  클리토리스를 ..
몇 해전 경남 창원에서 부부성..
팩토리_Article > 해외뉴스
파트너가 바람피우면 몸에 일어나는 변화(연구)  
0

파트너의 외도가 자신의 잘못이라고 생각하는 경우엔 위험한 행동을 할 확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속삭닷컴제공)
 
파트너가 당신을 속이고 바람을 피우면 당신의 몸에는 어떤 일이 일어날까.
 
최근 연구 결과에 의하면 파트너의 부정행위는 자존심을 해치고, 현재의 파트너는 물론 미래의 파트너들에 대한 신뢰감을 해친다. 또 심할 경우 전반적인 인간관계에 대한 믿음에도 악영향을 줄 수 있다.
 
미국 네바다대학교 연구팀은 파트너 또는 옛 파트너가 최근 3개월 동안 바람을 피운 대학생 232명에 대해 설문조사를 했다.
 
이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다른 사람과 바람을 피우는 파트너의 부정행위는 행동에 큰 영향을 미치며, 그 영향의 수준은 부정행위를 어떻게 생각하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파트너가 바람을 피운 뒤 심리적 고통을 겪은 사람들은 식사 장애, 운동 과다, 음주 및 마약 복용 등 증상을 보일 확률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연구의 주요저자인 로지 쉬로우트는 “부정행위는 정신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치고, 위험한 행동을 많이 하게 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런 부정적인 결과를 덜 일으키는 경우도 있다. 즉 부정행위가 파트너의 책임이라고 믿을 경우, 위험한 행동을 할 확률이 더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자기 스스로 잘못했다고 믿을 경우엔, 위험한 행동을 할 확률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부정행위를 한 파트너의 이별 여부와 관계없었으며 여성의 경우 특히 그렇다.
 
연구팀은 “이 같은 성별에 따른 차이는 파트너의 부정행위 때 여성들이 더 큰 고통을 겪는다는 종전 연구 결과와 일치한다”라고 설명했다.
 
여성이 더 큰 고통을 겪는 것은 일반적으로 여성이 자기 자신과 정체성의 원천으로서의 관계를 중시하기 때문이다. 파트너에게 속은 여성은 자기인식 능력의 손상으로 정신건강이 좋지 않고, 건강에 해롭고 위험한 행동을 할 확률이 더 높다,
 
연구팀은 파트너가 나름대로 결정을 내린 뒤 부정행위를 저질렀다는 점을 분명히 인식하고, 스스로 불행을 줄일 수 있게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내용은 ‘사회적·개인적 관계’저널에 발표됐다.
속삭닷컴
성 전문 인터넷신문
http://soxak.com/
 
· 주요태그 연애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