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페니스 사이즈..
'남자의 사이즈는 별 문제가 ..
  그를 만난다는..
레드홀릭스에서 만난 그는 이..
  좆은 이미 좆..
톰 웨셀만은 앞서의 여자누드..
  가장 인기 있..
섹스, 어디서 많이 하시나요? ..
미디어 > ME소설의 BEST 야설
[ME소설 BEST] 빈집의 처제 1회  
0

ME소설 BEST [빈집의 처제]
외로운 남자에게 찾아온 치명적인 유혹, 그 유혹의 끝에는 무엇이 있을까. 아무것도 말해주지 않는 은밀한 관계 속 짜릿한 쾌감.

빈집의 처제 1화
집안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뜯겨진 벽지와 오래된 장판 그리고 풀풀 날리는 먼지들뿐이었다. 새집이라던 부동산 아주머니의 이야기는 새빨간 거짓말이었다. 어디를 봐도 적어도 10 년은 더 되어 보이는 그런 집이었다. 어찌 되었던 간에 집을 다시 손보려면 꽤 시간이 걸려야 할 것 같은 분위기였다. 그래도 마음한 구석 어딘가는 편안한 느낌이었다.

미소설에서 다음화 보기 : http://osu.kr/?pid=crered
레드홀릭스
섹스의 패러다임을 바꾸다
http://www.redholics.com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
 
첨록파 2017-06-01 18:52:17
목소리가 아주 매력적입니다 ~ ^^
새벽안개 2017-05-09 05:39:14
앗? 이건 켠님 목소리인데...혹시 복귀하셨나요?
아니면...켠님에 대한 그리움이 다른사람 목소리에 착각을 일으키고 있는것인지...
보들 2017-04-29 07:11:41
헉 목소리가 =ㅁ= 꼴릿 꼴릿 ^^c
미미항개 2017-04-28 18:22:25
오! 웹소설로 재미있게 챙겨보던 건데, 음성으로 들으니 더 생생하네요~~ ^^b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