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토리_RED > 섹스팁
여성들이 좋아하지 않는 체위 5가지  
0

여성들이 좋아하지 않는 체위들을 설문한 결과 흔히 알려진 체위들이 선정됐다. (사진=속삭닷컴제공)

“어떤 자세가 제일 좋아?”

아직도 툭 터놓고 이야기할 수 없는 관계라면 눈치껏 파트너가 좋아하지 않는 자세를 피해야 한다. 그런 눈치도 없는 사람이라면 참고할만한 자료가 있다. 미국 여성지 우먼즈헬스가 독자 1,200명을 대상으로 설문해 가장 인기 없는 체위 5가지를 선정했다. 안타까운 소식은 이 5가지가 모두 일반적으로 잘 알려진 체위라는 것이다.

5위 69 자세
설문결과에 따르면 여성들은 69자세를 취할 때 ‘해줘야 하는 일’ 때문에 자신의 기쁨을 제대로 느끼지 못한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차라리 교대로 구강성교를 하는 편이 기쁨을 서로 느끼기 좋다고 조언한다.

4위 선교사 자세(남성상위)
여성이 기쁨을 느끼는 지점을 공략하기 어려운 체위다. 바디로직MD의 최고 의료 책임자이자 ‘여성을 위한 성욕 솔루션’의 저자인 젠 란다 박사는 “남성의 성기가 크지 않다면 권하고 싶지 않은 체위”라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선교사 체위를 약간 변형시킨 삽입정렬기법(Coital Alignment Technique-CAT)을 추천한다. CAT는 1975년 미국의 에드워드 에이첼 박사가 창안한 것으로 남성상위보다 약간 여성의 골반을 들어올려 삽입한다. 몸을 밀착하고 상하로 움직여 남성의 치골과 성기로 클리토리스와 G스팟을 동시에 자극하는 체위다. ‘섹스와 부부요법’ 저널에 의하면 CAT는 일반적인 선교사 체위보다 56% 더 오르가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3위 역방향 카우걸
이 자세는 섹시하고 도발적으로 보일지 모르겠지만, 성기의 삽입 각도상 여성이 절정에 달하기 어려운 자세다. 자칫하면 남성의 음경골절이 되기도 쉽다. 란다 박사는 “단지 시각적 자극을 위해서 이 체위를 하는 거라면 차라리 도기 스타일(후배위)을 하라. 그편이 더 실용적이고 오르가슴을 느끼기도 쉽다”고 조언했다.

2위 여성상위
설문결과에 따르면 대다수의 여성이 여성상위에서 섹스에 몰입하기 힘들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호르몬 치료’ 의 저자 사라 갓프리드 박사는 “여성상위에서 남성은 여성이 록스타처럼 보일지 모르겠지만, 여성은 자기 머리나 가슴 모양이 어떻게 보일지 신경 쓰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한 낌새를 조금만 보여도 여성의 흥분은 쉽게 가라앉을 것이다.

1위 도기 스타일(후배위)
많은 여성에게 후배위는 고통스러운 체위다. 갓프리드 박사는 “깊은 삽입으로 여성의 자궁경부가 손상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후배위는 친밀감을 높이는 자세가 아니라고 말했다. 갓프리드 박사는 “여성들은 섹스를 단순히 쾌락으로 여기지 않고 남성과의 특별한 연결고리를 찾고 싶어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 설문결과를 너무 맹신하지는 않는 것이 좋겠다.

영국의 섹스토이샵 앤 썸머가 시행한 2015년 설문조사에서는 도기스타일이 가장 인기 있는 체위로 꼽혔고 여성상위와 남성상위 체위가 뒤를 이었다.
속삭닷컴
성 전문 인터넷신문
http://soxak.com/
 
· 주요태그 체위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
 
피러 2017-06-20 21:08:14
공중에서 해야하려나?ㅋㅋㅋㅋ
조녀기 2017-06-16 14:26:59
다안좋아하는건가요?ㅋㅋ 제가아는건 다나온거같은데....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