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아이런.. 
0
익명 조회수 : 651 좋아요 : 0 클리핑 : 0
알게 된지 얼마 안되신분께서
알고보니 바로 옆동에사는 분이라 좀더
친해졌는데 

오늘은 차를태워주시곤  제가 내리는데
ㅡㅡ다리허벅지에 땀차서 일어서니;;;;;;
민망한 상황 발생ㅠㅠ라이트 켜잇을때
시트의 일부분이 빤질거려서 얼른 문을닫고ㅜㅜ
급히 집에들어왓어요ㅜㅎㅎ
어후  민망해라~~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8-09-15 13:32:16
걱정 마세요.
더 예쁘게 봤을 수도 있어요
익명 2018-09-15 08:03:00
그게 왜 민망하죠?(모른척) *.*
익명 2018-09-15 00:39:44
그건 쓴이 잘못이 아니라! 차안에 더워서 그런거니 잊자 잊자!
익명 2018-09-15 00:36:15
어우야......
익명 / 아그냥 태워준다는거 마다하고 그냥올걸 그랫어요ㅜㅎ
익명 2018-09-15 00:30:34
아이쿠 저런,,,,,,,
익명 / 이제 더누군가를 태워준다는 걸 조금 꺼려하시겟죠?ㅜ 에고 닦아줫어야하나싶기도하고 순간저도 모르게. .빨리닫자 이생각밖에안나서ㅜㅎ
익명 / 센스없이 통풍시트를 안틀어준 남자,,,,, 만나지마세요,,,
1


Total : 17798 (1/118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7798 어제밤 뜨밤 [9] new 익명 2018-09-23 484
17797 가을아침 [11] new 익명 2018-09-23 691
17796 대명항~~드라이브~~ [6] new 익명 2018-09-22 376
17795 안뇽하세요!? 추석때문에 부산오신분! new 익명 2018-09-22 322
17794 내일은 추석 전날이니! [15] new 익명 2018-09-22 505
17793 누나 횽님들.. 나 뱃지 하나 투척 하고픈데.. [12] new 익명 2018-09-22 873
17792 있는가..? [6] new 익명 2018-09-22 757
17791 야외 섹스 장소 [16] new 익명 2018-09-22 847
17790 여우 꼬리 플러그 [6] new 익명 2018-09-22 561
17789 나의 판타지 [3] new 익명 2018-09-22 533
17788 20후반 연봉 [34] new 익명 2018-09-22 1376
17787 추석잘보내세요. [7] new 익명 2018-09-22 684
17786 혼텔이 아닌 혼영 2 [4] new 익명 2018-09-22 574
17785 혼텔이 아닌 혼영..(더 넌) [4] new 익명 2018-09-21 615
17784 여성상위 후 팔베게 new 익명 2018-09-21 582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