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작은 바람 
0
익명 조회수 : 1475 좋아요 : 0 클리핑 : 0
신호음을 세번 듣고
전화를 끊는다

전화벨 소리에 잠든 네가 깨는 건 싫지만
혹시라도 일어나 전화를 걸까봐
휴대전화를 손에 꼭 쥔다

혹시라도 전화가 온다면...나는
비가 와서 걸었어
그러고 할 말도 없으면서
그래도 전화기를 손에 꼭 쥔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8-11-09 02:42:17
비도오고 그래서, 네 생각이 났어.
몇 번이고 걸까 말까, 고민 끝에 걸지만 받지않는 전화, '그래 너무 늦었어, 에써 자위하며, 끝나지 않을 듯 메아리처럼, 끝없이 이어지는 수화음 듣기를 그만 둔다.
이거 분명, 집착 맞는데, 어쩌면 폭력으로 여겨지진 않을까, 왜 그랬을까 끝없이 나를 자책한다. 그럼에도 마음은 잊지 못함에... 그저 모자른 나를 슬퍼할 뿐.
익명 2018-11-09 00:19:13
그래..
비가 와서 걸었어~
익명 2018-11-08 23:14:02
전원이 꺼져있어 소리샘으로 연결됩니다 연결 된 후에는 통화료가,,,,,
익명 2018-11-08 22:08:32
지금거신 번호는 고객의 사정으로 착신이  불가하오니
왈칵
1


Total : 20016 (1/133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016 저녁 하늘이 new 익명 2019-08-22 14
20015 어쩌다가 본 풍경 [9] new 익명 2019-08-22 454
20014 포기의식 [3] new 익명 2019-08-22 617
20013 요새는 [7] new 익명 2019-08-22 629
20012 점점 섹스가 좋아지는 경우가 많나요? [10] new 익명 2019-08-22 939
20011 넋두리 [32] new 익명 2019-08-22 1471
20010 방치된 나! [26] new 익명 2019-08-21 1238
20009 애널플러그?? [10] new 익명 2019-08-21 727
20008 손만 잡고 잘께 약속해! [1] new 익명 2019-08-21 599
20007 생각해볼 시간? [23] new 익명 2019-08-21 1186
20006 어제.. [14] new 익명 2019-08-21 953
20005 채팅 어플 후기 ...  망!!! [45] new 익명 2019-08-21 1991
20004 내인생에 두번다시 없을.. [20] 익명 2019-08-20 1945
20003 여자 팬티... [20] 익명 2019-08-20 1686
20002 사무실에서 한 가장 야한행동이 어떤거에요? [15] 익명 2019-08-20 1600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