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작은 바람 
0
익명 조회수 : 810 좋아요 : 0 클리핑 : 0
신호음을 세번 듣고
전화를 끊는다

전화벨 소리에 잠든 네가 깨는 건 싫지만
혹시라도 일어나 전화를 걸까봐
휴대전화를 손에 꼭 쥔다

혹시라도 전화가 온다면...나는
비가 와서 걸었어
그러고 할 말도 없으면서
그래도 전화기를 손에 꼭 쥔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8-11-09 02:42:17
비도오고 그래서, 네 생각이 났어.
몇 번이고 걸까 말까, 고민 끝에 걸지만 받지않는 전화, '그래 너무 늦었어, 에써 자위하며, 끝나지 않을 듯 메아리처럼, 끝없이 이어지는 수화음 듣기를 그만 둔다.
이거 분명, 집착 맞는데, 어쩌면 폭력으로 여겨지진 않을까, 왜 그랬을까 끝없이 나를 자책한다. 그럼에도 마음은 잊지 못함에... 그저 모자른 나를 슬퍼할 뿐.
익명 2018-11-09 00:19:13
그래..
비가 와서 걸었어~
익명 2018-11-08 23:14:02
전원이 꺼져있어 소리샘으로 연결됩니다 연결 된 후에는 통화료가,,,,,
익명 2018-11-08 22:08:32
지금거신 번호는 고객의 사정으로 착신이  불가하오니
왈칵
1


Total : 18569 (1/123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569 당하고 싶은 날 [7] new 익명 2019-01-19 342
18568 기대 [3] new 익명 2019-01-18 402
18567 안듣고 뭐해? new 익명 2019-01-18 134
18566 설레는 밤 [13] new 익명 2019-01-18 517
18565 좋아한다는말 [14] new 익명 2019-01-18 561
18564 금요일.. [9] new 익명 2019-01-18 425
18563 불금 [15] new 익명 2019-01-18 632
18562 #와인키스  파트너와 불금 예정 [10] new 익명 2019-01-18 737
18561 그대여... new 익명 2019-01-18 401
18560 안듣고 뭐해? new 익명 2019-01-18 249
18559 레홀분들 다 이쁘고 멋지십니다 [8] new 익명 2019-01-18 1051
18558 빨고싶다 [9] new 익명 2019-01-17 691
18557 하고싶다 [6] new 익명 2019-01-17 438
18556 피부가 안 좋아서 고민이에요 [24] new 익명 2019-01-17 876
18555 지금 와이키키 클럽 아시는분 추천 new 익명 2019-01-17 316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