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명절에 외삼촌께서 제 사주를 봐주셨습니다. 
0
익명 조회수 : 3569 좋아요 : 0 클리핑 : 0
앞으로 약 5~6년간 제대로 된  짝을 만나지 못하고 고독하게 지낼거라 하시네요 에휴 
물론 사주라는게 무슨 엄청난 예언까진 아니니까 광신할 필요는 없겠지만 
여태 자라면서 삼촌이 종종 봐주신 사주들이 꽤나 적중률이 좋았기 때문에 마냥 재미로 넘기기 거시기 하네요
안그래도 구애인과 이별한후 2년이 넘는동안 짦은기간동안 섹파가 한명 있었을뿐
이렇다 할 썸 한번 없긴 했었죠
한동안 도 닦는 마음으로 조용히 살아야 하는건지 참 요즘 안그래도 힘든데 저 말을 들으니 더 기분이 싱숭생숭하네요

거기다 내일 출근.... 어 후 ..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9-09-15 23:34:14
영상 하나 추천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pMevsZErXr4
익명 / ㅈㅓ도 많이 동의가 되는 내용이네요 좋은 영상 감사합니다 - 글쓴이
익명 2019-09-15 16:07:49
팔자는 바꾸면 되는겁니다 ㅎㅎㅎ
저도 솔로기간이 1년 넘어가지만, 전혀 외롭지 않고, 곧 생길꺼란 생각에 친구들과 재밌게 지내요 ㅎㅎ
긍정적으로 화이팅!! 곧 좋은 짝이 나올꺼에요 ㅎㅎ
익명 / 와우 그러시다니 대단하면서 한편으로 부럽네요 ㅎ - 글쓴이
익명 / 맞아요 참고만 할것!
익명 2019-09-15 15:00:29
외삼촌분에게 사주 봐보고 싶네요
익명 / 사주는 점괘라기보단 오래된 동양판 빅데이터 같은거니까 주변에 사주 봐주시는곳 중에 괜찮은곳 아무곳이나 가셔서 보셔도 무방할거에요 ㅎ -글쓴이
1


Total : 20831 (1/138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831 보면서 딸 다섯번 친 망가 [5] new 익명 2020-06-04 862
20830 주절주절  휴웅 [18] new 익명 2020-06-04 1041
20829 잠이 안온다 [4] new 익명 2020-06-04 498
20828 남친한테 섹스토이 사용해 보자고 하면 거절할까요????.. [28] 익명 2020-06-02 1738
20827 여자에게 성 추행 당한 경험. [7] 익명 2020-06-02 1592
20826 찾습니다. [3] 익명 2020-06-02 1288
20825 안녕 [1] 익명 2020-06-01 765
20824 꼴림과 같은 뜻의 여성 용어는 없겠죠? [11] 익명 2020-06-01 1141
20823 날이 너무 좋아서.. 익명 2020-06-01 410
20822 놀랬네. [1] 익명 2020-06-01 673
20821 왁싱하고 자랑하기 (후방주의) [4] 익명 2020-05-31 1945
20820 토익하시는분 ! [19] 익명 2020-05-31 1232
20819 화장실 판타지 반쯤 이뤘어요! [23] 익명 2020-05-30 2855
20818 여자분과 대화를 하다가.. [5] 익명 2020-05-29 1480
20817 남자 왁싱 [5] 익명 2020-05-29 891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