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무제 
36
익명 조회수 : 2676 좋아요 : 3 클리핑 : 0
진지하게 섹스파트너를 레홀속에서의 오프만남을 통해 한 번만나볼까 고민중에 있습니다.

과거 트위터 같은 곳에서 만난 오프남에게 크게 상처받은 적이 있어서 섣불리 시도 못하고 근 몇 개월을 섹스도 안한채 살았는데

그 상처때문에 한창 즐길 이 나이에 안즐기는게 너무 아쉽더라구요.

이제 레홀에 자주 들어와서 찾아볼까...?라는 생각이 드네요!

설렘과 두려움 사이. 이 느낌도 나중엔 설렘으로 느껴지겠죠?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0-09-17 22:04:07
안녕하세요. 글쓴이님. 부디 배려심있고 기본적인 예의를 갖춘 분을 만나시길 바랍니다. 성급히 찾기보단 오랜 대화를 나누시길 바라요. 글쓴이님처럼 상처받고 주저하는 분을 자주 보았기도 하고, 그런 분을 만나서 파트너 관계를 지속하기도 했어서 공감이 갑니다. 뱃지를 두번 보냈는데 힘든 부분이 있으시다면 도움이 되어 드리고 싶네요. 꼭 좋은 분 만나시길 바랍니다:D
익명 / 아, 덧붙여서 온라인에서 사람을 만날 때는 오랜 대화도 중요하지만 섹스 전엔 꼭 성병검사를 서로 하시길 바라요. 콘돔을 쓴다해도 성병검사는 꼭 해야합니다ㅠㅠ
익명 2020-09-17 03:46:50
마음에 상처가 있으시면 많은 부분이 신경 쓰이시죠..
위로의 말은 만들어내기 쉽지만
위로의 마음이 담기기는 쉽지 않죠.
잘 치유되시길 바랍니다.
혹시라도 도움 필요하시면 말씀해주세요^^
익명 2020-09-17 01:33:33
설램과 두려움은 동전의 이면과 같지만 먼저 만나기로 마음먹기가 선행되야만 만날 수 있겠지요
익명 2020-09-17 01:13:19
완벽하게 만족스러운 사람은 못만날거에요.
좀 부족해도 님한테 해를 끼치는 놈만 안만나셨음 좋겠네요.
익명 2020-09-16 23:58:33
천천히요..상처받으신 적이 있다시니 걱정되어 한마디 거들고 갑니다..
오로지 섹스로만 접근하고 입으로 자기 섹스 잘 한다고 떠드는 남자는 거르시고 신중히 천천히 만나시길...
익명 2020-09-16 23:56:33
저도 오프로 만나보려다 불발된적 있는데 쉽지 않더군요.
상대방이 어떤 사람인지 모르니~
그래도 인간적으로 좋은 사람이 섹파도 잘 할것이라 생각합니다.^^
익명 2020-09-16 23:32:18
그럼요! 좋은 사람 만날 수 있습니다!
인성과 신원 확인 꼭 하시고
대화부터 충분히 나눠보고 섹스하세요~안전과 신뢰는 언제나 기본입니다.
잘 모르겠다 싶으시면 여게에 도움을 청해보세요
익명 2020-09-16 23:28:21
곧 만나실 수 있을거에요~ 응원할게요 응원의 벳지 드려요
익명 2020-09-16 23:28:09
저도 트위터로 만나보곤 싶은데
설렘반 걱정반이긴 해요
레홀에서는 좋은 남자 뽑아서 즐거운 인연
만드시길 바래요
익명 2020-09-16 22:42:07
곧 찾으시겠네요 적극적이면 못할게 없습니다
익명 2020-09-16 22:06:43
토닥토닥 그대에게 위로의.뱃지를
익명 2020-09-16 22:03:59
좋은 인연 찾으시길 바랍니다
익명 2020-09-16 21:55:09
꼭 좋은 사람 만나서 행복하세요!!ㅎㅎ
익명 2020-09-16 21:50:13
좋은 인연으로 만나셨으면 좋겠습니다~ 자소서나 활동 열심히 하시고 많이 대화해 보시고 성향이나 인성 호감도등을 잘 고려해서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바랄게요ㅎㅎ 즐거운 레홀생활 같이 만들어봐요 ~~^^
익명 2020-09-16 21:49:09
좋은 사람 만나실수 있으실거에요!
대화 나눠보고 싶습니다~!
익명 / 뱃지 보내봐요~!
1 2


Total : 21347 (1/142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1347 양쪽으로 너무 힘드네요..ㅠㅠ [1] new 익명 2020-09-21 61
21346 누나들과 함께 new 익명 2020-09-21 175
21345 남성상위로 할때 여자가 발로 남자 감싸 안는거 무슨 의미일까.. [9] new 익명 2020-09-21 532
21344 손과발이 왜이렇게 좋을까요 ㅜㅜ [2] new 익명 2020-09-21 592
21343 꿈에서... [10] new 익명 2020-09-21 850
21342 다 차였음 [3] new 익명 2020-09-20 989
21341 한참 고민하다 써봐요. [8] new 익명 2020-09-20 1633
21340 말투보면 제가 누군지 아시려나.-_-ㅋ [24] new 익명 2020-09-20 1474
21339 애인을 만들고 싶은데 만들 껀덕지가 없네여.... [5] new 익명 2020-09-20 700
21338 애널에 맛 들이고서.. [11] new 익명 2020-09-20 1485
21337 그냥 끄적이는 글 3 [3] new 익명 2020-09-20 800
21336 코로나 시기 일이 몰리네요. [4] new 익명 2020-09-20 1306
21335 장거리 [31] 익명 2020-09-19 1820
21334 내 살다 살다 이제.. 당마에서. [1] 익명 2020-09-19 1130
21333 하루에 자위 몇번하심?(30대 기준) [21] 익명 2020-09-19 136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