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오프모임 공지.후기
영등포 벙-늦은 후기 
0
유스호스텔 조회수 : 3401 좋아요 : 3 클리핑 : 0

아무런 약속도 없이
책을 읽을 예정이었지만 영등포에서
노래를 불렀지

남부터미널 근처 소파에서 잠들기 전까지 마셨던
트라피스트에 대한 노래였던가

향긋하고
쌉싸름한 가을

아침과 마주하고
쌀국수 한 그릇을 비우는 일
두 손이 따뜻한 아메리카노처럼
당신께 등허리를 내어주고

나는 아무런 약속도 없이
책을 읽을 예정이었지만

노래를 불렀고
노래를 불렀다

  ///

다들 잘 들어가셨죠?
넘 즐거웠습니다~~~
또 봐요!
유스호스텔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프롤라마 2017-11-13 10:32:30
소파에서 재워서 정말 미안....이불하고 다 있는데 못 챙겨서 ㅠㅠ
유스호스텔/ 에이~초대해주셨는데 제가 감사하죠~ 정말 따뜻하게 잘잤어요 주말잘보내셨죠??
벗겨먹는립스틱 2017-11-12 21:37:19
늦게 왔으면서 아쉽..

아이디 변경한 ㅋㅋㅋ
유스호스텔/ 앗 시온?
유스호스텔/ 아아 딸바ㅋㅋㅋㅋㅋㅋ
벗겨먹는립스틱/ 걸렸다.... 너무 잘알아 다들
갱언니 2017-11-12 19:25:12
구 마음장님 ㅋㅋㅋㅋ반가웠어요 히히
유스호스텔/ 앗ㅋㅋㅋㅋ 갱언니님 ㅋㅋㅋㅋ저도요 반가워서 북한 노래 반갑습네다 부를 뻔했다는~~ㅋㅋ 이제 일요일도 끝이네요ㅜ
1


Total : 521 (11/3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71 지성과 광기가 공존하는 레홀독서모임 후기 - <조선의 섹슈얼.. [10] pervert 2018-07-21 3399
370 [급벙] 갓테어난 피카츄의 12V 번개 [16] 소개리 2018-07-19 2722
369 18.06.30 부산벙 후기 [6] ohsome 2018-07-10 2691
368 2018.06.30 부산벙 후기(+사진) [2] TAKE88 2018-07-07 3305
367 부산울산경남 1달만에 벙 주최합니다. [12] ohsome 2018-06-26 2569
366 [간만에벙]수요 이자카야 [34] 마사지매냐 2018-06-25 3987
365 [아재입맛벙] 2018/06/16 모임후기 [26] Master-J 2018-06-20 3418
364 [후기] 180616 '아재입맛벙' 간략 후기... [31] 옵빠믿지 2018-06-18 4345
363 [아재입맛벙] 부제: 부엉 부엉새가 우는밤 [53] SilverPine 2018-06-12 6815
362 20180609 부평 벙~ [3] TAKE88 2018-06-11 2783
361 <7월 레홀독서단 모집> 조선의 섹슈얼리티 [28] 유후후h 2018-06-07 2823
360 후기_6월 레홀독서단_채털리 부인의 사랑 [10] 퇘끼 2018-06-06 2676
359 <인천부천 벙개>20180609 29금젠가벙 [9] TAKE88 2018-06-05 4175
358 [부산벙]2018.06.01 금요일 yeah~ [17] TAKE88 2018-06-04 2651
357 180601 부울경 벙개 후기 [6] ohsome 2018-06-03 2333
[처음]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