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오프모임 공지.후기
독서모임 후기 -시미켄의 베스트 섹스 / 시미즈 켄 지음 
55
키키우우 조회수 : 3618 좋아요 : 6 클리핑 : 0
따뜻한 봄이 얼추 온 거 같아요
처음으로 신청한 독서모임 이번 독서모임의 책은 시미켄의 베스트 섹스이라길래 흥미도 생기도 독서모임의 분위기도 궁금해서
신청했습니다. 책을 주문해서 보니 섹스 스킬을 편집해서 책으로 만든 거 같았습니다.
책을 읽으면서도 과연 이 책으로 어떻게 독서모임을 하는지 토론이 가능할까? 라는 의구심도 들었습니다.
약속 장소로 가니 먼저 오신 분들도 계시고 아직 안 오신 분들도 계시더라고요 스터디 카페 같은데 가니 저희 팀밖에 없어 얘기하기엔 한결 편했어요. 시미켄이라는 av배우가 9,000명의 여자들과 섹스한 자기의 경험과 지식으로 쓴 책이라 읽기엔 부담 없었습니다.
딱딱한 분위기가 아닌 각자의 느낌을 얘기하고 그 주제에 관하여 누구나 쉽게 얘기하고 혹은 더 추가해서 말씀하시는 모습이 아직 낯선 저에게 편안하게 만들었답니다 처음에는 말할 타이밍도 놓치고 말도 더듬더듬 거린 거 같았지만, 시간이 조금 지나니 조~~~끔 괜찮아졌답니다
그렇게 어렵고 심오한 내용이 아니라 모임에 오신 분들도 편안하고 재밌게 말씀 하시는 거 같았어요. 꼭 책의 내용이 아니라 다른 이야기를 풀어내기도 했구요 저는 처음 참석한 거지만 대부분은 여러 번 참석 하신 분들이라 그런지 말씀을 잘하셔서 놀랐어요. 저도 익숙해진다면 더 잘할 수 있을 거 같다는 생각도 들었고요
리더이신 유후후h님이 각자 책을 읽고 한쪽으로 치우칠 수 있는 견해와 잘못 이해한 내용을 사람들끼리 토론하고 얘기해서 각자의 느낌과 지식을 공유하여 책에 관한 폭넓은 이해를 할 수 있다는 말씀이 저는 좋았습니다.

어렵게만 생각했던 독서모임 너무도 유익하고 제가 더 많이 공부해야겠다는 생각과 자기반성을 할수 있는 시간이 된 거 같았습니다.
시간이 가능하다면 계속 참여하고 싶습니다.
혹시 독서모임에 관심 있으신 분들은 꼭 참석해보세요. 너무도 유익하고 재밌는 시간이었습니다.
독서모임 후 후기를 쓰려고 생각했지만, 리더님께서 소정의 상품을 주셔서 너무도 감사합니다.

짧게나마 독서모임 후기였습니다. 감사합니다.


키키우우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SilverPine 2018-03-17 13:27:23
키키우우님 만나서 반가웠습니다.
성실한 후기도 너무 좋네요 !!
담에 또봐용 ㅎ ㅡ ㅎ
키키우우/ 네 감사합니다 다음에 또 봐요~
Sasha 2018-03-12 03:19:27
가장 땡기는 책이었다능....
키키우우/ 저도요 처음에 보고 너무 궁금했어요 ㅎㅎㅎ
윤슬님 2018-03-11 22:58:00
무슨 이야기들 하셨을까? 궁금하네요 ㅎ
이번에 저도 참여하고 싶었는데, 다음 정모 기대해 봅니다!
keywest/ 다음 정모에 함께해요~
키키우우/ 다음에 같이해요~~ㅎ
1


Total : 516 (9/3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96 181026 [레홀영화단] 후기! [9] 펄리 2018-10-29 2753
395 [오프 후기] 제3회 레홀 할로윈 벙개 후기입니다.. [26] 핑크요힘베 2018-10-29 3725
394 그녀의 각선미는 나에게 맡겨라 [바디맵] [30] 킬리 2018-10-22 4075
393 [바디맵] 10월 정모 후기 [15] roaholy 2018-10-21 2915
392 <11월 레홀독서단 모집> 눈 이야기 - 조르주 바타유.. [19] 유후후h 2018-10-20 3285
391 10월 레혹독서단 후기 [붉은선 : 나의 섹슈얼리티 기록].. [4] 프라바리 2018-10-14 1927
390 [바디맵][마감] 10월 바디맵 정모 공지 & 게스트 모집.. [4] 퇘끼 2018-10-11 2341
389 제 3회 레홀 할로윈벙 개최!! [50] 핑크요힘베 2018-10-11 5230
388 [후기] 10.08  심야영벙 '베놈' 간략 후기... [33] 옵빠믿지 2018-10-09 4183
387 [레홀영화단/10월26일(금)] 셰임, 스티브 맥퀸 [4] 섹시고니 2018-10-04 3351
386 <10월 레홀독서단 모집> 붉은 선: 나의 섹슈얼리티 기록.. [13] 유후후h 2018-09-23 2781
385 9월 레홀독서단 후기 | Sex Work: 성노동의 정치경제학.. [2] 섹시고니 2018-09-19 1956
384 그녀에게 사랑받는 발마사지를 배워봅시다. [바디맵].. [19] 킬리 2018-09-18 3522
383 <9월 레홀독서단 모집> Sex Work [28] 유후후h 2018-09-03 3428
382 8.25-26 바디맵 제천 모꼬지 후기 [14] 퇘끼 2018-08-31 3001
[처음] < 5 6 7 8 9 10 11 12 13 14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