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아빠와 딸의 청소년을 위한 섹스 안내서 <딸아들가이드> 펀딩 시작 
1
레드홀릭스 조회수 : 3289 좋아요 : 4 클리핑 : 0
레드홀릭스 대장 섹시고니와 그의 딸 노래가 함께 하는 청소년 섹스 안내서 프로젝트인 <딸아들가이드>의 펀딩이 시작되었습니다. 아래는 펀딩스토리 발췌입니다.

---------

안녕하세요. 열여덟 살 딸 노래와 아빠 섹시고니가 함께하는 프로젝트팀 <노래와 고니> 입니다.

아빠인 저는 성인을 대상으로 섹스콘텐츠를 제공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딸과 14살 아들에게 성교육을 하는 것은 어려운 문제였습니다. 아이들에게 하나 하나 내용을 전달하는 것은 한계가 있었기에 필요한 것을 책으로 정리해서 주려고 했었습니다. 

그러던 중에 노래가 다니는 학교 아이들과 함께 어울리면서 대화을 해보니 다른 청소년들에게도 좋은 콘텐츠가 될 것 같다는 생각에 노래와 의논을 하게 되었고 노래도 <딸아들가이드>를 함께 제작하고 싶다며 친구들을 대상으로 청소년이 궁금해하고 가려워하는 섹스 관련 이슈들을 조사해주었습니다. 원고를 한창 쓰고 있는 현재에는 딸과 아들이 함께 원고검토도 해주고 있습니다.

그리고 제 주변에 <딸아들가이드> 프로젝트를 이야기했을 때 어떤 형태로든 참여하고 싶어하는 분들이 많았습니다. 그 중에서 스탠탑비뇨의학과 김도리원장이 의학적인 부분의 검수를 맡아주기로 했고 젠더 활동가 정규리씨가 젠더 감수성을 검토해 주기로 하였습니다.

우리 아이들에게 제대로 된 섹스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은 우리 어른들의 의무라고 생각합니다. 이 프로젝트가 청소년들에게 좋은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을 넘어서 어른들이 더욱 많은 양질의 섹스 콘텐츠를 생산하고 제공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딸아들가이드>를 통해서 아이들이 현재 교육의 한계를 극복하고 아래와 같은 섹스라이프를 추구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합니다.

1.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가이드를 제공하여 피임, 자위, 섹스를 제대로 할 수 있도록 합니다. 

2. ‘성’이 기쁘고 즐거운 것이라는 것을 알려주고 자신의 몸을 사랑할 수 있게 합니다. 

3. 사회가 욕망하는 섹스가 아닌 자신이 욕망하는 섹스를 할 수 있도록 합니다.

4. 젠더, 여성혐오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타인의 섹스라이프를 존중하도록 합니다. 

펀딩 바로가기 -> https://tumblbug.com/teensexguide
레드홀릭스
섹스의 패러다임을 바꾸다
http://www.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미개인 2019-04-12 05:00:43
좋은 이벤트라 생각합니다.
십시일반의 마음으로 ...^*^
섹시고니/ 고맙습니다 ㅎ
고래토끼 2019-04-11 22:14:27
바로 구매완료
섹시고니/ 잘 만들어서 보내겠습니다. ㅎ
Horny_slut 2019-04-11 19:48:35
저도 후원했어요~^^
섹시고니/ 좋은 콘텐츠로 보답하겠습니다. ㅎ
핑크요힘베 2019-04-11 18:19:16
후원 완료
섹시고니/ 거액을 후원했더군요. 고맙습니다~ ㅎ
1


Total : 26658 (1/1333)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 아빠와 딸의 청소년을 위한 섹스 안내서 <딸아들가이드> 펀딩 .. [8] 레드홀릭스 2019-04-11 3291
[공지] 보지자지TV 론칭 [2] 레드홀릭스 2019-01-16 9362
[공지] 카카오 오픈 단톡방 운영을 시작합니다. [198] 레드홀릭스 2017-11-05 32529
[공지] (공지) 레드홀릭스 이용 가이드라인 (2019.1.31 업데이트).. [204] 섹시고니 2015-01-16 120514
26654 눈뜨자마자 [21] new jj_c 2019-06-16 1204
26653 성교육은 평생받아야 하는것!! [3] new 버드나무숲 2019-06-16 439
26652 변태 선생님 new 묶념 2019-06-16 484
26651 알라딘 [6] new jj_c 2019-06-15 686
26650 동거하시는 분 계신가요? [1] 아르타니스 2019-06-15 764
26649 궁금해서 여쭤보는 건데요. [7] 버드나무숲 2019-06-14 800
26648 가끔 너무나 외로울 때 [4] 새벽예찬 2019-06-14 678
26647 . [1] 김춘갑 2019-06-14 1288
26646 이런거 좋아하시나요?? [2] 버드나무숲 2019-06-14 845
26645 남친 놀렸다가 쫓겨났었네요 [32] 햇님은방긋 2019-06-14 1882
26644 폰섹스를 너무 해보고싶네요 JinH 2019-06-14 597
26643 섹스할때 기구를 써보니 신세계네요... [12] 피르시스 2019-06-14 1244
26642 뭐어! 오늘이 키스데이라구! [40] 초빈 2019-06-14 1543
26641 누드 친구를 찾아서 [2] 늑대의겨울 2019-06-14 858
26640 남고에서 있었던 性과 관련된 추억속 썰 몇가지.. [6] 강한정자 2019-06-14 1226
26639 금욕 7일차 [5] 버드나무숲 2019-06-14 633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