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여자친구랑 헤어진지 3주일정도 됬습니다. 
5
분당의아들 조회수 : 1112 좋아요 : 0 클리핑 : 0
제가 처음으로 오래사겼던 분이랑 3주일전에 헤어졌습니다,,,
7살 연상이였지만 정말 좋아하고 사랑했었습니다

3주전에 싸움때문에 헤어지고 너무 힘들어서 저번주에 전화해서 다시 시작하자고 호소했습니다..
그 분이 "00아..너가 더 잘알잖아" "나 너랑 만나면서 많이 힘들었어"
라고 말하니 울컥하더군요...
예전처럼 동생 누나사이로 잘 지내보자라고하는데 전 절대 못할 것 같습니다..

저 얘기를 듣고 집에서 혼자 맥주먹다가 울고 지금 이 글을 쓰면서도 눈물이 날려고 합니다..
근 일주일동안 매일 울고 밥안먹고 술만 먹으니 살도 많이 빠졋네요...

전 저 말 중에 너랑 만나서 많이 힘들었어라는 말을 들으니 제가 못해준것만 생각이 나더라고요...
그래서 눈물밖에 안나네요...

어떻게 하면 이 분을 빨리 잊을 수 있을까요
정말 하루하루가 힘듭니다..
 
분당의아들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수월비 2019-08-14 07:50:50
저랑 같은 상황이네요 ㅎㅎ서로 잊혀지도록 노력해볼수 밖에요
kelly114 2019-08-14 04:56:03
기운내세요~
다른분들 말씀처럼 시간이 지나야 나아요
언젠간 그렇게 아팠던게 아물고 옅어집니다
우주를줄께 2019-08-14 01:16:50
헤어짐을 준비하고 있다는, 제 가까운 지인이 떠올라서.. 그 아픈마음이 더욱 와닿네요.
저도 지난날에.. 가까이에선 큰산으로 보였지만, 멀어지면서 언덕이란 걸 깨닮았어요.
힘내세요
햇님은방긋 2019-08-14 01:11:01
힘들겠지만 기운내세요.
보들 2019-08-13 23:31:00
힘내세요 화이팅!
올라 2019-08-13 22:54:52
이 다음엔 꼭 나로 인해 울어야 돼 그 사람 생각할 틈도 없이 오로지 나 때문에 슬퍼해야 돼 내가 했던 고백과 잡았던 팔목이 못내 아쉬워서라도 좋으니까 언젠가 네가 쓸쓸해질 때 아무한테나 위로받고 싶을때라도 좋으니까 한 번 쯤은 너도 나를 열망해야 돼
양꼬치엔칭타오 2019-08-13 22:39:43
떠나는 사람붙잡아봐야 소용없어요...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레 잊혀질것이고 또 다른 인연이 생겨요^^~~천천히 마음 정리하시고 미련두지마세요 본인만 힘들어요.
4나2 2019-08-13 22:19:42
억지로 잊으려 마세요.. 이별도 연애의 마지막일 뿐이다, 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앞으로 함께 할 수는 없지만 함께했던 추억을 억지로 지우려 할 필요는 없는 것 같아요. 연애의 시작과 끝.. 잘 기억하셔서 다음에 좋은 연인이 생기면 그때는 놓치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Nemoemo 2019-08-13 22:18:41
마음 잘 추스리세요 서로에게 더하기가 될 수 있는 관계를 다시 찾을 수 있을거에요
사랑의 경험이 아프지만 성숙할 수 있는 성장통으로 쓰니님께 남을 수 있기를 토닥토닥
푸른바다돌고래 2019-08-13 21:46:09
흔히들 시간이 약이라고 하죠.
저도 오늘 이해안되는 말들로 이별 통보 받았는데
세상에 만나지 말았어야 할 악연은 어디에도 없다고봐요
1


Total : 27174 (1/135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당신도 섹스 스페셜리스트가 될 수 있습니다. [3] new 섹시고니 2019-08-25 305
[공지] 콘텐츠 협력 브랜드를 찾습니다. 레드홀릭스 2019-07-29 1886
[공지] 카카오 오픈 단톡방 운영을 시작합니다. [203] 레드홀릭스 2017-11-05 37984
[공지] (공지) 레드홀릭스 이용 가이드라인 (2019.6.26 업데이트).. [210] 섹시고니 2015-01-16 129021
27170 (제안) 보지데이. 자지데이. [1] new 아스리초밥 2019-08-25 175
27169 일본 불매운동 진행중. [2] new 쭈쭈고양이 2019-08-25 322
27168 섹스섹스섹스 new 킴킴스 2019-08-24 342
27167 레홀 스쿨 사정조절과 삽입섹스 테크닉에 다녀왔습니다... [4] new 올라 2019-08-24 612
27166 지금 이 순간~♡ [7] new hh33hh 2019-08-24 895
27165 사정조절과 삽입섹스 테크닉 세미나 진행 중입니다... [4] new 섹시고니 2019-08-24 394
27164 불금 불섹 하세요~~~ [18] new 레몬그라스 2019-08-23 880
27163 바나나 [10] new 햇님은방긋 2019-08-23 1164
27162 아아  점점  복잡해져  가네 new ksnv20 2019-08-23 467
27161 오늘 오랜만에 new 하늘을따야별을보지 2019-08-23 503
27160 여친에게 마사지 해주실 분? [6] new 우는현 2019-08-23 832
27159 돌싱 여자사람친구 이야기 [8] new 케케케22 2019-08-23 943
27158 쓰리썸 구해보아요.. [1] 우히히히히이 2019-08-23 1103
27157 요즘들어  통통한  여성분들이  귀엽네요 [4] ksnv20 2019-08-23 816
27156 (건의) 쪽지 기능에 대하여 [6] 김만돌 2019-08-22 598
27155 이별이란건.... [12] 집사치노21 2019-08-22 634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