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익게 글쓴이분과 댓글다신 분들 읽어주세요 
20
초빈 조회수 : 2693 좋아요 : 4 클리핑 : 0
우선 제가 또 그런거 잘 봐서 댓글들에 일일이 답해드리자면 저는 퀸비 아니고요. 퀸비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맞아요 오프라인에서 못 그러는 앤데 여러분들이 만들어 주셨네요 감사해요. 그리고 남성게시판 블랙리스트는 정말 저도 찬성합니다.
이 글을 꼭 익게에 글 쓰셨던 분과 그 밑에 댓글로 저를 여왕벌이네 특권층이네 라고 욕하셨던 분들이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일단 익게 글쓴이님. 저는 처음부터 님이 보내셨던 쪽지가 굉장히 불편했습니다. 저는 기억도 못하는 님을
"저희 커뮤니티 댓글을 통해서 몇번 얘기 나눴으니 친한척 해도 되나요?" 라며 쪽지를 받았거든요.
그래서 저는 "아 그.. 그랬나요?" 라고 대답을 했고요. 이렇게 시작한 쪽지가 저는 달가웠을 리가 없습니다.

마녀사냥 당하셨다고 하셨는데 잘 생각해보시길 바라요. 차단당한 감정을 공적인 게시판에 올려 약 60여명의 사람들이 한 사람을 공격하게 한 사람이 마녀사냥을 주도하는 자인지, 자신에게 온 쪽지를 지인과 함께 본 제가 마녀사냥을 주도하는 자인지.
저는 레홀남님과의 썰을 제외하고 게시판에 글을 올린 적이 없습니다. 원하신다면 제 글 목록 캡쳐해서 올려드릴게요.

님이 반성하라고 하셨던 건 아마 제 태도겠죠? 익게에 어떤분이 자신이랑 안 맞는다고 생각하면 그냥 정중하게 거절하면 될 것을 왜 그렇게 했냐고 하시더라고요. 맞아요. 이건 제가 반성합니다. 익게 댓글 보고 제 잘못이라는 걸 인정했어요. 제가 복붙된 쪽지에 너무 시달려서 님이 보낸 쪽지도 그 중 하나라고 치부해서 감정적으로 행동했어요. 이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쪽지 차단 방법을 몰라서 이렇게 자게에 남겨요.

그리고 밑에 댓글다셨던 분들. 저는 특권층도 아니고 그 무엇도 아닙니다. 특권층이라는 그 단어 자체도 여러분들이 만들어낸 계층의식 아닌지 잘 생각해보셨으면 좋겠습니다. 전 그저 이 공간을 사랑하고 이 공간에서 활동하는 사람들을 좋아하고 존중해서 열심히 활동하는 것 뿐입니다.

하지만 그런 저의 마음을 무시한 채로 한 년만 걸려라 라며 모두에게 복붙하여 돌리는 쪽지, 갑자기 친한 척 하는 쪽지, 아무 내용없이 보내는 쪽지 등등 이런 쪽지를 받는다면 저도 감정이 더 커질 수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제 자소서에도 그 점 충분히 명시해 놨고요. 익게 글쓰신 분이 저한테 반성하라고 하셔서 당분간 반성을 좀 할게요. 반성한 다음에 돌아올 수 있도록 노력은 해보겠습니다.

댓글에 대댓글은 달지 않겠습니다. 저는 더이상 할 말도, 듣고싶은 말도 없어요.
초빈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마사지매냐 2020-06-30 13:01:55
양쪽 모두 이해가 갑니다. 막무가내 쪽지 날리는 애들로 인한 피해는 쪽지를 보내는 그리고 받는 모두에게 피해라는.  아무쪼록 서로 상처 받은거 아물어서 빨리 복귀해주세요.
Memnoch 2020-06-30 02:46:16
퀸비...ㅋㅋ

이런걸 해결하는 방법이 본인의 매력포인트가 될 수있군요
루케테 2020-06-30 00:00:10
커뮤니티에 직접 글쓴적은 없지만 초빈님이 올리신 글에서는 자주 댓글 달며 얘기 나눴었다보니 제가 이 정도면 좀 더 친해져도 되겠지 하고 오해를 한 부분도 분명 있었습니다. 평소 레홀 활동이 많지 않다보니 섹무새들에게 그러한 쪽지가 많이 오고 별의별 쪽지를 받는다는점에서는 제가 잘 모르던 부분이고 그 부분에서 불쾌하게 느끼실 줄은 몰랐습니다. 그 부분은 저도 사과드립니다. 그러나 제가 다른분에게 다른 내용으로 정중하게 보냈던 내용을 무단으로 공유하는것도 어이가 없는데 섹무새 같은 뉘앙스나 그런 말을 한적도 없었는데 두 분이서 넘겨짚으시고 저에게 해당 내용을 일절 확인도 없이 본인들끼리 판단하고 두 분 다 차단에 초빈님은 차단하기전에 저보고 야쿠님에게 보낸 내용을 읽으시면서 비꼬신 부분에 너무 화가 났습니다. 그 쪽지를 보고 저도 단순히 억울해서 내가 잘못된건지 확인하고자 글을 올렸었고 사과를 받고 싶어 올렸습니다. 근데 그 글이 이렇게 분란을 일으키게 될줄은 저도 몰랐습니다. 그 글이 이렇게 마녀사냥이 될 줄은 몰랐구요. 그 글로 상처받으신 부분에 대해서는 제가 대신 사과드립니다.
야쿠야쿠/ ㅠㅠ 상처받아서 레홀을 해야되나 햇지만 아직 못 올린 움짤이 있어서 레홀 붙박이 좀더하려구용 루케테님두 이런사람 저런사람있다 생각하시고 둥글게둥글게 활동하셔요ㅎㅎ 글고 글은 익게가 아닌 자게에! 익게는 많이 무서운 곳이에욤 호댤댤... 초빈이는 대댓안단다고 햇지만 루케테님이 남긴 댓글 잘 봤을거에용!
Sasha/ 오오....멋져융..ㅎㅎ
핑크요힘베 2020-06-29 23:55:53
역시 맞짱은 자게에서!
Sasha 2020-06-29 23:48:43
깔끔허구만유 난 이래서 자게가 좋아
제로씨 2020-06-29 23:42:08
글을 올리고 삭제하는 건 본인들이 결정할 문제인 것 같구요.
어떤 이유였던간에 세 분 모두 오해가 있었던 것을 공개적으로 글을 남기면서 풀고자 하신 것이기에 '뭐하는 거냐'는 표현은 좀. 그리고 글 남기신 초빈님도 모두모두 마음 잘 다스르길 바래요.
1


Total : 27983 (1/140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콘텐츠 협력 브랜드를 찾습니다. 레드홀릭스 2019-07-29 30706
[공지] 카카오 오픈 단톡방 운영을 시작합니다. [262] 레드홀릭스 2017-11-05 79462
[공지] (공지) 레드홀릭스 이용 가이드라인 (2019.6.26 업데이트).. [235] 섹시고니 2015-01-16 176684
27980 저도 비 오는 날 new 라라라플레이 2020-07-13 12
27979 아.. 너무 조인다... new 올라 2020-07-13 150
27978 오랫만에 오네요~ㅎ [1] new 스펙터엔젤 2020-07-13 180
27977 비오는 날엔 김치전 [12] new 레몬그라스 2020-07-13 317
27976 비오는날 new 노네임77 2020-07-13 232
27975 섹스는 끝나도 전율은 끝나지 않는다 [5] new 체리블러썸 2020-07-13 806
27974 내일쉬는분? [5] new 푸링 2020-07-12 1139
27973 왜 주말은 항상 [4] new jj_c 2020-07-12 912
27972 사진)살크업 new 라라라플레이 2020-07-12 1785
27971 약후방...?도 아닌거 같긴한데 [54] new nyangnyang22 2020-07-12 2485
27970 자신의 성향은 어떻게 알아가나요..? [4] new 도리도리잉 2020-07-12 702
27969 불토의하루! new 노네임77 2020-07-11 794
27968 요즘 다들 벌초 하러 가시는듯 해서 저도 벌초 예약했어요.. 그리운마야 2020-07-11 820
27967 모처럼 휴일에 [7] dukeet 2020-07-11 1112
27966 우산을 샀다. [6] 올라 2020-07-10 782
27965 커피중독인가봐요 [2] 라라라플레이 2020-07-10 680
27964 여기 수험생도 있나요? [11] 신림동고시촌 2020-07-10 1238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