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오늘밤. 
1
정아신랑 조회수 : 4042 좋아요 : 3 클리핑 : 0

지난밤
회사 야유회로 자릴비운 와이프.

오늘밤.
가만두지 않겠어.

각오 단단히하고
집에오셔.

벌써
내 자지는
불끈불끈.

당신의 보지를
애타게
뚫어지게
기다리고 있다고.

와이프의
보지가
눈물나게 그립다.

똥꼬도.

손톱다듬고
면도하고

기다린다.
정아신랑
이쁜 꽃잎에서 나는 향과 꿀을 좋아합니다.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정아신랑 2014-09-14 05:54:39
기다리다 잠들어서 패쑤~
지금 깸.
나 뭥미...ㅡㅡ;
하얀나비 2014-09-13 13:46:13
우어 ... 와이프분은 완전 사랑받는다는 느낌 받으실듯 ㅠㅠ 부러워효 ~ !!
정아신랑/ 전 제가 좋아서 하는겁니다.ㅎ
쏘세지 2014-09-13 13:35:23
즐겁게☆♨
정아신랑/ 그렇죠. 즐기기위해 하는거죠.ㅎ
고요 2014-09-13 13:04:11
준비완료!! 하고 기다리는 남편. 멋져브러
와이프는 좋겠다~~
정아신랑/ 먼저 상대에게 해보세요. 그럼 되잖아요.^^
고요/ 그럴 남편이 없네요ㅠ.ㅠ
정아신랑/ 그럼 애인.ㅎ
1


Total : 27556 (1346/137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56 맛있는 치어리더 [2] 시로가네 2014-09-21 3878
655 넌 참 멋진 놈이야 [5] 똥덩어리 2014-09-21 3173
654 하고싶다 [2] 부1000 2014-09-21 3247
653 스폰지밥과 함께 일요일 보냅니다 ㅎ 똥덩어리 2014-09-21 2590
652 모닝커피가 당긴다. [1] 정아신랑 2014-09-21 3410
651 아주 그냥 [1] 짐승녀 2014-09-20 2929
650 자취방그녀와 만나 찍은 사진 [2] 오일마사지 2014-09-20 6224
649 아무래도 저의 패티쉬(?)를 찾은듯.. [6] hell 2014-09-20 3961
648 신화가 말해주는 여자들이 잠못드는 이유 [2] geemarket 2014-09-20 3099
647 불끈 거리게 하는 명약 [3] 부1000 2014-09-20 3625
646 오랜만에 대전내려가는날ㅎ [1] 네네네네네넵 2014-09-20 2921
645 그녀의 자취방에서..... [2] 오일마사지 2014-09-19 4672
644 불타오르는 금요일. [3] 정아신랑 2014-09-19 3368
643 『꽃을 든 여자』 예고 [1] 똥덩어리 2014-09-19 2977
642 19금 사진 [8] 레드 2014-09-19 5571
641 대만의 시구 [5] 시로가네 2014-09-18 3387
640 오일마사지의 다음글 예고편 [3] 오일마사지 2014-09-17 3351
639 귀두빵 발견 [5] 똥덩어리 2014-09-17 3678
638 오랜만의 내 시간. [2] 정아신랑 2014-09-17 3091
637 오늘은 여자사람 친구들과 술한잔 합니다 ㅎ [4] 똥덩어리 2014-09-17 3280
[처음] < 1342 1343 1344 1345 1346 1347 1348 1349 1350 1351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