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어제. 
5
정아신랑 조회수 : 4004 좋아요 : 1 클리핑 : 0
늦은 퇴근시간.
집에 들어서니 다들 꿈나라.
씻고.
자리에 누우려다가
와이프의 종아리가 눈에 들어왔다.
하루종일 일하느라 힘들었겠다 싶어 안마시작.
발가락부터 하나하나 맛사지 해주고.
종아리 허벅지까지.
그러다가
발가락에 뽀뽀.
이쁜 발가락.
발가락 사이를 핥아주고
종아리에 뽀뽀.
허벅지 안쪽 부드러운 살.
주무르다보니
나도 모르게 손등이
그곳에 닿았네.

도톰하고
부드러운 속살이 느껴진다.

이내 내얼굴을
묻는다.

향긋한 똥꼬냄새도 좋고
달콤한 그숲의 향기도 좋다.
크게 한숨을 내쉰다.
뜨거운 입김을 불어본다.

잠시 뒤척이는 몸.
살짝 축축해지는 팬티.

팬티속으로 손을 넣어본다.
보슬보슬한 털.
손바닥으로 비너스의 언덕을
따뜻하게 감싸준다.

가운데 손가락끝에
느껴지는 촉촉함.

그대로 잠이든다.
정아신랑
이쁜 꽃잎에서 나는 향과 꿀을 좋아합니다.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나의사랑미야 2018-04-20 15:31:15
그대로 잠이 들고 말았다니, 많이 피곤했나요...?
안양늑대 2014-06-18 17:15:50
마무리가 없기에 생기는 느낌과 생각도있어요!! 소설이 열린결말로 마무리되는것과 비슷해요 좀더 상상을 자극한다할까!??..
똥덩어리 2014-06-18 15:02:46
그래도 삽입을 해야 뭔가 마무리한 느낌이...
정아신랑 2014-06-18 14:00:19
똥덩어리님.
삽입만이 전부는 아닙니다.ㅎ
정아신랑 2014-06-18 13:59:16
옆에 누워
와이프손을
제 팬티속으로 넣어주죠.
미끈적 거리는 저의 채액이
손에 닿아
미끈미끈.

와이프의 체온이
제것으로 전해지는 밤입니다.
똥덩어리 2014-06-18 13:58:35
그대로 잠이든다뇨? 쿡
니들이G컵맛을알아 2014-06-18 13:55:18
삽입없이도 에로틱한 밤이네요~
1


Total : 27518 (1346/137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618 숨막히는 뒷태 [2] 키스미 2014-09-15 3497
617 토크 글만 읽었는데.. [7] 유레카 2014-09-14 3162
616 오늘 새벽 섹파를 [8] 부1000 2014-09-14 5000
615 우리모두 여성전용 야동을 봅시다 [8] 릉릉 2014-09-14 15220
614 신호 따위. [5] 부1000 2014-09-14 3359
613 저기 진짜 궁금한게있는데요 한번쯤은 다들 궁금해 해보셨을거.. [4] 스크림 2014-09-14 3324
612 궁금증이 생겼는데.... [12] 리부 2014-09-13 3482
611 어제 뵌 여성....가슴사진 [6] 오일마사지 2014-09-13 7071
610 당장 바지올려!! [3] 키스미 2014-09-13 3464
609 섹파 보셈 [3] 쏘세지 2014-09-13 4003
608 부산에 계신 이쁜 여자분들만 보세요 [5] 똥덩어리 2014-09-13 4186
607 오늘밤. [4] 정아신랑 2014-09-13 3867
606 네네네님 글을 읽고.... [3] 닥치고쌔리라 2014-09-13 3137
605 악수로 오르가즘을 우왁 [4] 짐승녀 2014-09-12 3567
604 자유롭게 쾌락을 [8] 네네네네네넵 2014-09-12 3928
603 음란마귀 테스트 [12] 키스미 2014-09-12 4063
602 이것이 바로 멀티오르가즘 ~하악하악 [5] 키스미 2014-09-12 4174
601 (이어폰 필수) 최면으로 오르가즘을 느끼게 하는 영상이예용 ^.. [5] 키스미 2014-09-12 5031
600 오늘 그녀에게 하고 싶었던것들... [10] 오일마사지 2014-09-12 4420
599 아 레드홀릭스.. 대단하네요!! [8] 찬우아빠 2014-09-12 3575
[처음] < 1342 1343 1344 1345 1346 1347 1348 1349 1350 1351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