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뭐가 됐건 일상의 활력소를 갖고 계신 분들 부러워요 
0
키매 조회수 : 2509 좋아요 : 0 클리핑 : 0
사람마다 다르겠죠

자신의 취미생활일 수도 있고

사랑하는 사람과의 데이트도 해당될 수 있을꺼고

매주 본방시간만 기다리는 TV 프로그램일 수도 있겠죠

어떤것이든 힘들고 피곤한 일상을 잠시나마 잊게 해주고 

나를 행복하게 해주는 그 무엇인가를 갖고 있다는건 참 행복한 일인거 같습니다.

레홀러분들의 일상의 활력소는 무엇인가요?

 
키매
지금 하려는 그말은 침묵보다 나은것이어야 한다.
http://redholics.com/red_board/view.php?&bbs_code=talk13&page=1&bd_num=77006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미확인 2018-07-12 17:29:12
저는 여러가지를 통해 활력을 찾고 있습니다.
첫번째는 자위를 하면 상쾌하지는 기분~  파트너가
있다면 더 좋겠지만 아직은 없기에 혼자만의 간절함을 해결하죠^^ 섹스와는 다르게 재미가 있는 부분이 있습니다. 둘째로는 바이크 생활로 답답할때면 시원한 바람을 맞으면 답답함이 풀리죠 셋째로는 예전에는 영화를 보았는데 요즘은 분위기 좋은곳에서 커피 마시기를 즐겨요.
키매/ 멋지네요 뭐가 됐건 남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선에서 나만의 활력소가 있다는건 참 좋은거 같아요
튜튜 2018-07-12 10:51:44
넘나 공감 ㅠㅠ 하나에 푹 빠지지 못해요 ㅜㅜ 하나에 딱 집중하고 싶은데
키매/ 뭔가 저를 기분좋게 할 그런 힐링되는 활력소가 있었으면 좋겠어요 ㅜ
커플클럽예시카 2018-07-12 02:43:08
저는 요리와 화초 가꾸기 입니다~^^
안 어울리죠? ㅎ
키매/ 안어울리는게 어디있습니까 ㅎ 멋진 취미네여 ㅎ
우주를줄께 2018-07-11 01:00:57
음악요~^^
키매/ 와우 음악감상을 아주 좋아하시는군요 ㅎ
roent 2018-07-10 14:48:25
전 운동이요!! 주짓수에 푹빠졌어요~
키매/ 멋진 활력소군요! 하 저도 운동에 좀 빠져보고 싶네요 ㅜ
쭈쭈걸 2018-07-10 13:34:33
집에 있는 나의 핑꼬와 레드홀릭스죠! ㅎㅎㅎㅎ햐햐햐햐
키매/ 와우 진정한 레홀러로 인정합니다(트위터 팔로우 했어요 소근소근)
ohsome 2018-07-10 11:35:05
전 생각지도 않은곳에서 활력이 찾아왔네요
머리를 잘못잘라 엄청 짧아졌는데
완전 군인머리 ㅋㅋㅋㅋ
그 생각하니까 그때의 기분으로 하루를 보내고 있어요
뭐든지 할수 있을거 같았던 그때 ㅋㅋ
키매/ 와 그런 열받는 상황을 활력소로 삼으시다니... 오솜님의 긍정마인드에 감탄하고 갑니다 (엄지척)
ohsome/ 물론 짜증나는경우지요 어떻해요 머리는 빨리 안자라는데 ㅋㅋㅋㅋ 머리 빨리 자라게 할려고 하루에 머리 자주감기 단백질 많이 먹기 야동 많이보기 야한생각 자주하기등 플랜은 꽉꽉 채워났는데 이것도 한번 하니까 귀찮아서 안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1


Total : 27588 (5/138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508 운동 신청 받아 봅니다. [30] 올라 2020-02-07 2502
27507 점심시간이네요.. [2] 키윽키윽 2020-02-07 769
27506 겨울취미 [2] 털없는코끼리 2020-02-07 1089
27505 형 누나 헬린이좀 도와주세요 ㅠ [16] pixel 2020-02-06 1639
27504 피곤피곤 [25] 햇님은방긋 2020-02-06 2420
27503 디지털 성폭력2 [9] 레드퀸 2020-02-06 1526
27502 디지털 성폭력1 [8] 레드퀸 2020-02-06 1667
27501 익명게시판에 올라온 글에 대해서.... [1] 랜딩맨 2020-02-06 1283
27500 회원 51명의 운동 목적 [3] 올라 2020-02-06 1411
27499 좋은사진보고가세요 [6] 털없는코끼리 2020-02-06 2103
27498 섹스하고 싶을때 어떻게들 말꺼내세요?? [14] 섹스큐즈미 2020-02-06 2337
27497 너무 추워요 .. 그래서 [5] 영영영이 2020-02-05 1240
27496 merry christmas [2] 올라 2020-02-05 1168
27495 오랜만이네여... [4] 영영영이 2020-02-05 1010
27494 오랜만에 올리는 케케케부부 이야기 ^^ (막내때문에 못살아~~).. [15] 케케케22 2020-02-05 3727
27493 여기여기 붙어랏 [22] jj_c 2020-02-05 1982
27492 저녁을 4시에 먹었더니 배고프다 [9] 올라 2020-02-05 1023
27491 남자몸, 후방주의) 눈에 보이지 않는 것. [18] 눈썹달 2020-02-04 1685
27490 하트엉덩이 [3] fromthe 2020-02-04 1759
27489 ㅈㅐ갈 사용해신분 도움좀 주실수 있으실까용~.. [9] 단단함 2020-02-04 133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