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그런 때가 있었다 
6
익명 조회수 : 2250 좋아요 : 0 클리핑 : 0

그럴 때가 있었다
순조롭게 일이 술술술 풀려가고 있으면,
왠지 이게 끝까지 이어질 것 같지 않아서,
괜히 안해야 할 일을 해서 먼저 일을 어그러뜨리던.


그럴 때가 있었다
지나고나면 안 그랬어야는데 생각하던,
하지만 반성이없었어서 되풀이했던,


지나간 일들이 생각나는 걸 보니,
자야겠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2-06-24 01:04:19
그래도  하고 후회하랬죠..저도 생각이 깊어지네요
졸려서 자려고 누웠는데
누우면 잠이 안와
1


Total : 25638 (1/171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638 노래방도우미불러서 노는 남자 [5] new 익명 2022-07-07 168
25637 물이 좀 많네요 [6] new 익명 2022-07-06 1039
25636 자기위로가 지친다고 느끼신적 없으신가요? [3] new 익명 2022-07-06 661
25635 아..발기부전... [17] new 익명 2022-07-06 1654
25634 먼저내리자고 말할 수 있는 작은 용기가 필요해요.. [6] new 익명 2022-07-06 1043
25633 운동할때 팬티입자 [7] new 익명 2022-07-06 1385
25632 . [18] new 익명 2022-07-06 1940
25631 제 경험상 보빨을 싫어한 여성분들은 [14] new 익명 2022-07-06 1257
25630 커닐링구스(ㅂㅃ) 싫어하는 경우 [19] new 익명 2022-07-06 1162
25629 큰 콘돔 추천 [5] new 익명 2022-07-06 804
25628 이분이랑 연락하고싶은데 어떻게하면될까요? [6] new 익명 2022-07-06 1614
25627 질문드려요 30초반 발기부전? [9] new 익명 2022-07-06 1257
25626 선배님들 숙소 추천 부탁드려요 ! [4] new 익명 2022-07-05 972
25625 부드러운 네 입술 [1] new 익명 2022-07-05 1081
25624 동족상잔 [8] new 익명 2022-07-05 1899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