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레홀이 신선한 이유.. 너도? 야.. 나두  :) 
1
너와나의연결고리1 조회수 : 1608 좋아요 : 0 클리핑 : 0









안녕하세요~ 
최근 가입한 신참 인사드립니다 :)

나른해서 일이 손에 안잡히는 시간이네요.. 
어제 출장 중에 곰곰히 생각했던 내용을 한번 정리해봅니다.. 

비슷한 세대를 살아가는 분들에게 항상 궁금했습니다..

누군가 결혼을 했다면 가정을 성실히 꾸리고
아이를 책임감 있게 기르며 살아가는 줄 알았고

누군가 미혼이라면 여친, 혹은 남친과 그 단계의 책임과
의무를 다하며 살아가는 줄 알았습니다

물론 그들도 나와 마찬가지로 나 자신의 욕망은
늘 후 순위로 두고 타인의 만족, 
혹은 사회적 역할에 준한다는 본인 기준의 만족으로 느끼고
묵묵히 살아갈 것이라고 짐작했었죠.. 

가끔 사회적 통념에 따른 그 쯤의 운동, 게임, 미식 등.. 으로
내 자신을 위로했다며 억지 위안삼으며 말이죠.. 

타인의 삶에 어느 시대보다도 쉽게 접근하여
관찰이 가능한 시대를 살아가다보니 

보고싶지 않아도 보게 되는 요즘..
그들이 보여지는 것처럼 늘 꽉 찬..
행복하고 아름답고 행복하게 산다는 것..    

삶에 대한 깊은 통찰까진 아니더라도
꾸며낸 삶 정도는 변별 할만큼
내 자신은 성숙된 사람이라고 믿고 있었습니다.. 

그럼에도 늘 어딘가 허전하고 공허해하면서 
새로운 만남은 두렵고 지나간 옛 연인의 SNS나 뒤적이며
휴가 철 올라온 비키니 사진을 확대해서 보려다 좋아요♥를
잘못 눌러버리곤 황급히 취소하는 찌질함에다가..
와이프가 잠든 틈을 타 야동을 찾고 기계적인 마찰을 통해 자위를 하고
분출이 끝난 뒤 다가오는 허무함은 늘 자책으로 끝맺습니다.

이 나이 먹도록 성욕 하나 주체 못한다는 미성숙하고
부족한 내 탓이라고 스스로를 탓하며 살았습니다...

근데 저만 그런게 아닌가 봅니다
그런 사람이 여긴 엄청 많은 것 같네요..?

그렇게 점점 자책으로 나 자신를 잃어가는
도중 만나게 된 레홀이 신선한 이유입니다.. :)
너와나의연결고리1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너랑나랑행복하게살자 2022-01-14 17:28:18
와 글을 넘 잘쓰시네요~^^ 저도 공감가는 부분이 있어요
그래서 요즘 레홀을 자주 들어와 들여다보곤하죠
그러다 또 글도 적어보고 공감도 받으면서요~^^
너와나의연결고리1/ 감사해요.. 오늘 올려주신 글도 너무 잘 읽었어요~~ 옆에서 지켜보는 듯한 현장감에 몰입되서.. 사무실에서 혼자 큰 심호흡을 몇번이나 했는지 모릅니다.. 게다가 남편에게 리드당하는 듯 사실 리드중인 쓰니분의 현명함이 부럽기도 했습니다.. ㅎㅎ 저보다 훨씬 잘 쓰시는것 같던데요.. 앞으로도 기대하겠습니다~~ :)
Ozzyjin 2022-01-14 17:21:36
남자든 여자든 나이가 들어도 연애는 해야 행복합니다!
몸이든 마음이든...  그리고 자신을 너무 속박하지 마세요.
그것도 스트레스입니다
너와나의연결고리1/ 각각 살아온 환경이나 가치관이 달라 누군가에게는 쉽고 누군가에게는 어려운 문제이다 보니 문제에 대한 근본적인 해결을 원치도, 쉽게 해결될꺼란 기대도 하지 않습니다만.. 저 개인적으론 덧글 쓰니분처럼 같은 문제라도 명쾌한 해답을 찾고 해결할 능력도 되시는 분들이 부럽습니다.. 좋은 경험이나 덧글이 저같은 사람에게 큰 도움이 된답니다.. 감사합니다.. :)
1


Total : 31413 (1/157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콘텐츠 협력 브랜드를 찾습니다. 레드홀릭스 2019-07-29 42764
[공지] 카카오 오픈 단톡방 운영을 시작합니다. [365] 레드홀릭스 2017-11-05 125151
[공지] (공지) 레드홀릭스 이용 가이드라인 (2021.12.20 업데이트).. [305] 섹시고니 2015-01-16 231467
31410 진태원 박사 영입 및 웨이크업 통합 안내 [4] new 레드홀릭스 2022-01-24 1132
31409 운동을 열심히 ! [2] new 탕타아 2022-01-24 1022
31408 폰섹! [5] new Ozzyjin 2022-01-24 1065
31407 연애는 싫은데 사람은 그립고 [9] new 미드나잇러버 2022-01-24 1475
31406 목을 졸라달라는.. [4] new 딸기주수 2022-01-24 960
31405 호구의 사랑 new 딸기주수 2022-01-24 556
31404 고속버스안에서 자꾸 야릇해지죠… [3] new 민둘이 2022-01-23 1608
31403 살면서 한번쯤은 운명의 파트너를 만나는 것 같다.. [1] new evit 2022-01-23 1297
31402 민감한 아래부분에 영구제모 받아보신 분 계신가요?.. [3] 얌전한거대남 2022-01-23 1281
31401 Some coffee?? [4] 라라라플레이 2022-01-22 1310
31400 세종시 마초님 [1] 롤케잌 2022-01-22 1336
31399 주말 오후 조심 2022-01-22 1158
31398 하루에 5km씩 뛰면 생기는일 [5] 야옹이집사 2022-01-22 1686
31397 바디체크 겸 생존신고 (사진주의) [8] 그뉵이 2022-01-22 1995
31396 단도직입적으로 3:3정도 야톡하실 분?? [9] 잘해봅시다 2022-01-21 1696
31395 여성분들 원래 섹스할때 스스로 클리 만지시나요?.. [10] 아아아으아 2022-01-21 2028
31394 오늘불금~ 저는 섹속준비하러 가볼게요 [1] CD내루미 2022-01-21 1146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