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외박이 안되는것에 대하여.... 
0
익명 조회수 : 1488 좋아요 : 0 클리핑 : 0
안녕하세요

새로운 신입입니다.

요즘 고민이....

여자친구 외박이 안되는거에 대하여 의견을 듣고 싶네요..

사귄지는 곧 2년 되가는데 가까우면 가까울수도 있는 거리가 있는 연애를 하다보니 자주 못보는게 흠이긴 합니다만
요일에 주로 보는데 많아야 한달에 1~2번 정도인가 같습니다...

일요일은 교회를 다니고 집안이 너무 엄하여 외박은 꿈도 못꾸는데 통금시간도 있습니다..

슬슬 지쳐가는것도 있어서 이런적 있으신지 궁금합니다..

사귀는 도중 멀리 떨어져있다보니 애정이 식었던적도 있고 보고싶어도 못볼때도 있으니 더욱 그런거 같습니다.

이럴때 어떡해 해야할까요

혹시 저랑 비슷한 경험이나 지금 이런 연애를 하시는분 계실까요..?

비가 오니 감성이 좋네요..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2-06-23 17:36:22
저는 딸만 있는집이라 학교졸업때 까지 외출.외박자체가 불가능했어요.친구들과 등산여행은 잘 다닌편이었으나 스스로도 그렇고 외박은 안했는데 이상하다고 생각해본적 없고 집에 잘 들어가면서도 연애 잘했어요 서로 이해와 배려의 차이인것 같은데 그게 불편하면 안만나는게 맞지 않을까요?
익명 / 2222 저도 스스로 외박은 안했어요.
익명 2022-06-23 16:36:50
이해를 하고 못하고의 문제는 아닌거 같고,, 집안마다 문화가 각각 다 있는건데..

그 차이가.. 안맞는거고.. 그럼 헤어지는게 답이라고 봅니다.
그걸 이해하네 안하네 하면 서로 힘들어요
익명 2022-06-23 16:15:41
힘내세요!
익명 2022-06-23 16:08:33
이해가 안가면 헤어져야죠. 근데 안맞는거지 여자가 잘못한건 아님
익명 2022-06-23 16:04:48
바로 헤어집니다...자기 인생 못 즐기고 집이 엄하고 통금시간까지 있는 성인이라니 전 이해 못합니다
익명 2022-06-23 15:43:30
여자친구분이 기독교신자시면 어려우실꺼예요
저도 비슷한 경험이 있었는데 아침일찍부터 보고
통금전에 보내주는 데이트를 했었던 기억이 있네요
그치만 서로 맘이 흔들리지 않고 존중한다면 충분히
이어갈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그게 안되면 많이
어렵습니다. 서로에 애정에 흔들리는건지
아니면 외박을 못해서 불만있는건지 확실하게 문제 파악
하시고 대화로 풀어가시길 바래요
익명 / 맞아요 집안이 기독교집안이라서 저랑 똑같네요 재밋게 놀고 뒹굴다가도 통금시간에 보내주고 특히 외박이 안되는거에 대해서 이제는 조금 지쳐가네요 데이트를 하더라도 결국 집이고 어디 먼곳에 놀러가거나 좋은곳 못가는게 아쉬울뿐이죠.. 그런다고 제 성욕을 해결하고자 파트너를 찾는것도 어렵구요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익명 2022-06-23 15:39:50
이해안되면 헤어져야죠
결국엔 터지게 되어있습니다
익명 / 어렵습니다..
1


Total : 25527 (1/1702)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527 역시 심심한 밤에는 [11] new 익명 2022-06-27 988
25526 책 보는 척 [19] new 익명 2022-06-27 742
25525 나는야 비떱이 좋당~~~ [5] new 익명 2022-06-26 816
25524 앞모숩 [63] new 익명 2022-06-26 2509
25523 입맛 다시기 [1] new 익명 2022-06-26 733
25522 펑)운동하고 [13] new 익명 2022-06-26 1565
25521 오늘 운동 완료 [15] new 익명 2022-06-26 1284
25520 바빠요 new 익명 2022-06-26 764
25519 받는사랑 주는사랑 [4] new 익명 2022-06-26 697
25518 남자 노래방 도우미 컨셉 [20] new 익명 2022-06-26 1693
25517 장거리의 서러움 [22] new 익명 2022-06-26 1675
25516 샤워 new 익명 2022-06-26 1219
25515 내가 원하는 이것... new 익명 2022-06-26 842
25514 바디체쿠 [176] new 익명 2022-06-26 4851
25513 폰섹 땡기는 밤 [7] new 익명 2022-06-26 901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