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벗어날수없는 굴레..  
0
익명 조회수 : 1802 좋아요 : 0 클리핑 : 0
전화가 온다
동네 친구들를 만났다며
술한잔 기분좋게 했다며..
거기서 대화가 끝났어야 했다
친구 남편은 어쩌고저쩌고
나와의 비교질
순간 너무 화가난다
이런 사람인줄 알게되어 실망하며 포기하고 살고있지만,
되돌릴수 없는 내 현실에
포기하며 살고 있지만,
반복되는 지옥  같은 경험은 정말 적응이 될수가 없다
너무도 화가난다
나랑은 너무도 다른 인간 형태
술이 힘이 되어주는지 할말 못할말 쏟아낸다
전화를 끊고 나서도 화가 풀리지가 않는다
그냥 그렇게 생겨먹은 사람이다
내가 무슨말을 한들 변하지 않는다는걸 이젠 너무나도 잘알고있다.
언젠간 이상황이 나아지려나...
애들이 어느정도 크면....
그전에 미쳐 버릴지도...
스트레스로 병이 다시 스멀스멀 기어나올까..
스트레스를 조절해본다

걍 해우소마냥 질러봤습니다
똥글 드려서 죄송합니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3-11-21 09:29:08
참으면 병 돼요, 스트레스는 꼭 푸셔야..
익명 / 푸쉬업과 쌍욕으로 조금 풀긴했습니다만...다른방법도 찾아봐야할듯요
익명 2023-11-21 01:02:39
아가들 보며 힘내시길ㅜㅜ
익명 / 그걸로 여기까지 왔습니다만 쉽지않네요..
익명 2023-11-21 00:52:05
토딕토닥...
익명 / 감사요
익명 2023-11-21 00:26:10
너무 공감됩니다..
스트레스는  일이 무게가 아니라 말의 무게인데
말이 정말 그지같은 사람과 같으니 속터집니다
그래놓고 제가 서운해하면
서운해 한다고 ㅈㄹ합니다ㅜㅜ
익명 / 저랑 비슷한 환경 이신듯 님도 스트레스 관리 잘하세요
1


Total : 30744 (1/205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30744 Come Along - 키스할 때 들으면 좋을 듯 해서 [4] new 익명 2024-07-14 515
30743 엉땀 아닌뎅 [19] new 익명 2024-07-14 1040
30742 장마가 야하다 new 익명 2024-07-14 468
30741 새삼 고맙다 [12] new 익명 2024-07-14 1681
30740 그냥 무심코 지나쳐 봤는데. [11] new 익명 2024-07-13 1193
30739 라이브중..구경하실분 추가해주세요 ~ [2] new 익명 2024-07-13 851
30738 돌풍 [6] new 익명 2024-07-13 1361
30737 너무 말랐나요? [10] new 익명 2024-07-13 1043
30736 누구는 카톡도 못하는데 ㅠㅠ [3] 익명 2024-07-12 835
30735 초대남 구인 많관부 [6] 익명 2024-07-12 1556
30734 성적 취향 [8] 익명 2024-07-12 733
30733 시작과 마무리 체위를 [11] 익명 2024-07-12 1380
30732 폰섹 [1] 익명 2024-07-12 573
30731 네토스토리...#11 [8] 익명 2024-07-12 925
30730 네토스토리... #10 익명 2024-07-12 664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