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자궁경부암 백신 
2
익명 조회수 : 1105 좋아요 : 0 클리핑 : 2
자궁경부암 백신의 의미는 선제적 방어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감염에 대한 남녀의 원인을 따지는 것은 아무런 의미가 없습니다.

자궁경부암 백신의 접종 가이드라인이 왜 ‘성적 경험을 하지 않은 만9세-12세의 어린 아이에게 접종을 하여야 효과가 가장 크다’로 잡혀있는지 이해를 하려면 HPV의 특성과 우리몸의 면역 기전에 대해서 간단하게 이해를 하고 있으면 됩니다.

https://redholics.com/red_board/view.php?&bbs_code=talk11&page=1&bd_num=115038

이 글의 달린 댓글에 HPV에 대한 대략적인 정리가 되어 있으니 참조하시구요.


결론부터 말을 하자면, 영유아기, 아동기를 지나 성적 접촉이 생길 여지가 생기는 시점부터(요새 첫섹스 평균 연령이 만14세입니다) HPV에 노출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리고 우리도 모르는 새에 이런 저런 HPV변이종에 감염이 되었다가 몸에서 소멸시키고 면역을 얻게 됩니다.


그리고 그 중에 저위험군이든 고위험군이든 그에 속하는 HPV변이종에도 감염되었다가 증상이 안나타나고 운좋게 면역을 얻은 경우가 있을 겁니다.

그래서 백신 개발을 하면서 역학적/임상적 통계 연구를 했을 때 성적 경험과 나이에 비례해서 암이나 성병을 유발할 수 있는 저위험군 및 고위험군 HPV변이에 대한 면역을 이미 획득했을 확률 또한 같이 상승했다는 유의적인 데이터를 이미 확보한 상태였을 겁니다.

그렇기 때문에 가다실이든 서바렉스든, 성경험이 있고 나이가 들면 들수록 효과가 떨어진다는 얘길 하는 겁니다. 왜? 이미 해당 HPV변이에 대한 면역력을 가지고 있을 확률이 어린 아이에 비해 높으니깐요. 이미 면역을 갖고 있는데 백신을 맞아서 무슨 효과가 있나요? 돈 날리는거지.

무슨 나이가 먹거나 성경험이 있는 사람은 약빨이 안듣는게 아니란겁미다.

그래서 FDA, EMA, 그리고 우리나라 식약처(랑 심평원)에서 만45세까지만 급여처리를 해주는 이유가 이겁니다. 더 나이들면 돈(세금)만 날리는 일을 국가가 지원해 줄리가 없죠. 이것도 예전보다 많이 범위가 넓어진거죠.


제 지인들 중에 서바렉스나 가다실 임상 개발 연구에 실제로 참여했던 사람들도 있고, 그들의 말을 들어보면 참 흥미로운…사실들도 있습니다만…여기서 얘기하면 여러분들의 판단을 왜곡할 수 있으니 말을 아끼도록 하겠습니다.



이 글의 결론을 말씀드리자면,
-자궁경부암 백신을 맞는 것은 어디까지나 선제적인 방어입니다.
-굳이 성별 원인을 찾아가며 편가르기를 할 필요가 없습니다. 아무런 과학적 근거가 없는 혐오 조장의 씨앗입니다.
-확률적으로도, 기전적으로도 너~~~무 겁먹을 것 없습니다. 정 겁나면 검사지 확인 안된 사람이랑은 콘돔 쓰세요.
-거 다른 글들에서 봤는데, 바이러스가 작아서 콘돔으로도 막지 못한다는 망언을 한 분들. 공부하세요. 제발.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2-05-15 07:38:49
연구와 타당한 근거로 작성된 글 넘넘 좋네요~ 카더라가 맞더라로 난무하는 글들이 많아 정보 선택하기 어려운데,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익명 / 고맙습니다
익명 2022-05-15 01:47:09
백신은=선제적방어라는 말에 동감요..의학이나 제약기술은 하루가 다르게 발전해서 여러 의견이 나오는게 이상하지 않다고 봅니다.하물며 의학계에서도 언제나 의견이 반반이라고 하더라구요.저 어릴때는 첫경험후에 백신은 효가 0 이라고 했고 몇년지나서는 30세 전에 맞으면 몇개 바이러스는 예방가능하다고 했고 지금은 대부분 맞으라고 권장하는걸 보면 제약기술도 발전하고 있는것 같아요.
피임약도 호르몬을 균형있게 조절해줘서 꾸준히 평생 복용하면 여성암 예방에 도움된다는 의사도 있고 아니라는 의사도 있고...저는 병원과 좀 가깝게 지내고 참고하고 항상 노력합니다.병도 병이지만 섹스로 얻는 이로움과 즐거움이 훨 많기에 좋은 라이프를 위해  노력으로  얻는것도 많다고 봐요..특히 백신 중요하게 생각해서 저는 왠만한 백신은 다 맞아요^^ 보건당국은 언제나 권장이라서 보건소나 다니는 병원 상담을 생활화 하구요..다들 건강하시고 또 행복한 섹스 했음 좋겠어요
익명 / 좋은 말씀 고맙습니다
익명 2022-05-15 01:08:09
아랫글에 제가 댓글달았는데 바로 글을 쓰시네요
콘돔이 바이러스를 뚫고 나가는게 망언이라면....왜 뚫고 못나가는지 설명 부탁드립니다.
익명 / 실제로 이에 대한 실험이 90년대에 행해졌습니다. NEJM에 실린 논문에 의하면 님께서 언급하신것처럼 일반적인 라텍스콘돔의 입자크기가 3-4마이크로 미터임에도 불구하고 직경이 0.027마이크로미터인 HIV가 함유된 액체를 여러 종류의 콘돔에 넣어 투과되지 않는지 알아보는 실험을 했었습니다. 라텍스콘돔 470종, 폴리우레탄콘돔 76종이 대상이었고 그 중 바이러스가 투과된 것으로 나타난 콘돔은 라텍스콘돔 중 2.6%, 폴리우레탄콘돔 중 5.3%인데 이는 '유의적이지 않은'통계적 수치라고 언급하고 있습니다. 해당 논문 링크 달아드립니다. https://www.jwatch.org/jd199706010000012/1997/06/01/do-condoms-protect-against-small-viruses
1


Total : 25253 (1/168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5253 3S [11] new 익명 2022-05-25 676
25252 나른하당 [7] new 익명 2022-05-25 880
25251 발기찬하루#2 [8] new 익명 2022-05-25 696
25250 [썰] 섹스 중 여친의 첫 욕설 (feat. 진동기) [4] new 익명 2022-05-25 713
25249 [썰] 여친이 이상하다. (feat. 한강 그리고 텐트).. [1] new 익명 2022-05-25 973
25248 갈 꺼 같애 new 익명 2022-05-25 658
25247 군단은 [3] new 익명 2022-05-25 637
25246 . (ㅍ [9] new 익명 2022-05-25 1685
25245 선섹후사? 잠수는..? [5] new 익명 2022-05-25 1009
25244 해방클럽 한번 해볼까하는데 [21] new 익명 2022-05-25 1765
25243 지금까지 ㅅㅅ [2] new 익명 2022-05-25 1620
25242 섹스에 미친듯... new 익명 2022-05-25 895
25241 냄새가... new 익명 2022-05-25 767
25240 그녀에게서 연락이 왔으면 좋겠다 [2] new 익명 2022-05-25 739
25239 하....힘들다 [6] new 익명 2022-05-25 1496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