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여친 성경험 얘기 들으면 다들 어떤가요?  
6
똥덩어리 조회수 : 11685 좋아요 : 2 클리핑 : 0
좀 있음 결혼할 여친이 있는데..
과거 남친 2명과 관계를 가졌고..엔조이 이런건 없었다는데...
이런 말을 다 듣고 기분이 영 아니네요..

여친이 이렇게 전 남친과의 관계나 횟수를 디테일하게 말한걸 참고 결혼하신분 있으신가요??
아님 남편될 사람에게 다 털어 놓는 여자분 있으신가요?

여친의 솔직함이 저에겐 오히려 짐이 된듯 합니다.
똥덩어리
똥을 똥이라고 말할 수 있는 세상을 꿈꿉니다.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거기확인 2018-01-27 12:51:23
지나간 과거에 새로운 미련을 흘리지 말자. 본인 성향이 그러시다면 어쩔 수 없지만 여친분에게 이제 이런 얘기는 안해줬으면 좋겠다고 정중히 말씀하시고 더는 생각하지마세요. 본인도 처음 여자친구를 사귀는게 아닐 수 있잖아요. 과거는 과거일뿐 현재를 만들어가시려고하는 분들에게 어울리지 않아요.
체리샤스 2018-01-27 11:44:59
고백하신 분은 쉽게 말씀하신 게 아닐텐데...
지나간 과거를 너무 의식하신다면
두 분 관계에 별로 득이 될 게 없어 보여요.
지금 현재 글 쓴 분을 사랑하시는 그 마음은 진심이니까
그런 걸로 괴로워하지 마시고
오히려 보듬어 주시는 건 어떨까요?
나의사랑미야 2018-01-27 11:04:28
지나간 과거는 묻으세요~~~
10시다자라 2014-07-10 11:53:24
님의 첫여자가 지금 여친이라면 어쩔수없지만
다른여자와의 경험이 한번이라도 있으면 그건 욕심이신거 같네요 ~
저는 과거에 있어서 쿨한편이라 !! 과거없는 사람이 어딨겠어요 !
항상 최선을 다해서 만났기 때문에 후회도 미련도 없어서 여자친구의 과거는 처음부터 알고 시작하는 편입니다.
그래야 나중에 배신감이 조금이라도 적게 들겠지요
그림자기술 2014-06-20 20:54:42
과거가 있어서 현재가 있고 미래가 있는거라고 생각합니다. (진부하죠 ㅎㅎ)
모르는게 약 일수 있지만 저는 아는게 힘이라 생각합니다.
싶다너를 2014-06-18 11:32:54
과거는 좋든나쁘든 무조건듣지않은것이좋다는 생각인데
이미 들으셨으니 아다가 아니시면 글쓴이분과거를 돌이켜보며 이해해주세요
토끼 2014-06-17 20:44:34
여친한테 똥덩어리님이 처음이길 바라셨나 봐요
ㅜㅜ
배고파 2014-06-17 13:20:21
거짓말하는것보다는 솔직한게 좋지 않나요?
저는 사랑을 해본 사람이 사랑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해요~
그만큼, 똥덩어리님을 믿고 의지한다는 뜻 아닐까요? 따뜻하게 애무해주소서~ ㅋ
정아신랑 2014-06-17 10:56:18
아마도.
그분에게 님이 마지막 남자이길 바랄껍니다.
따뜻하게 사랑해주세요.
짐승녀 2014-06-17 02:42:05
결혼앞둔건 아니라서 잘은 모르겠지만 과거를 "참는다"라는 표현이 좀 그래여 님이첫남자이길 비랬던 건가요 님은 여친이 첫여자인지는 모르겠지만... 아무튼 과거는 모르는게 약이라고 생각하지만 이미 들어버린거 지나간일 신경쓰지말고 현재에 집중하시면 될것같아여~~~
1


Total : 36075 (1693/1804)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235 노래가사가시처럼 catblue 2014-12-23 5438
2234 나의 이중성. [7] 미쳐야미친다 2014-12-23 5551
2233 섹스는 교감이다 니들이걔맛을알아 2014-12-23 5375
2232 전북 단톡 개설하죠 ㅋㅋ [1] 공원왕벤치마킹 2014-12-23 6042
2231 자꾸 마음이 움직인다.... [4] 혁명 2014-12-23 5758
2230 크리스마스가 벌써 성큼 다가왔네요! [32] 미쳐야미친다 2014-12-23 5891
2229 크리스마스 역시 이 분은 우리와 함께 [5] 혁명 2014-12-23 5862
2228 발기'에 관한 흥미로운 사실들 [2] 다루끼 2014-12-23 6778
2227 PC에서만 되는 채팅 [5] 풀뜯는짐승 2014-12-23 6310
2226 후기들 대박이내요 풍댕이 2014-12-23 6477
2225 오랄연습. [3] 정아신랑 2014-12-23 8934
2224 시급 8만원....알바 [6] 니들이걔맛을알아 2014-12-23 6181
2223 문제 vs악마 2014-12-23 5586
2222 이거 내 이야기? [7] 니들이걔맛을알아 2014-12-23 5799
2221 퇴근 2시간 전이네요.. [6] 위트가이 2014-12-23 5691
2220 다들 순탄한하루하고 퇴근하시길 [8] 꽂찡 2014-12-23 5390
2219 "저기여~" [4] 애무를잘하자 2014-12-23 5526
2218 첫사랑의 추억 [3] 니들이걔맛을알아 2014-12-23 6072
2217 오늘 처음 가입했습니다 [10] 니들이걔맛을알아 2014-12-23 5457
2216 오늘따라 [15] 웨온 2014-12-23 5235
[처음] < 1689 1690 1691 1692 1693 1694 1695 1696 1697 1698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