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아담과 이브 
0
익명 조회수 : 1313 좋아요 : 1 클리핑 : 0
저는 기독교를 믿지 않습니다. 불교를 믿고 있는 사람입니다. 예전 오랜 된 이야기(?)에 보면 아담과 이브가 있었고, 선악과 나무에 있는 사과를 따 먹지 말라고 했는데, 그만 따 먹고 나서 그 벌로 임신을 해서 아기를 낳는 것이었습니다.  인간은 욕망으로 가득찬 동물(?)이라고 생각을 합니다. 저도 나이가 많이 들었고, 좋은 직업을 얻어 저와 비슷한 배우자를 만나고 싶었는데 참 잘 되지 않아 성적 욕구가 이젠 실전 아니면 풀리지 않는 단계에 와 있고, 그래서 글을 한번 써 봅니다. 성관계가 나쁘지가 않습니다만, 그 과정이 강압적이었거나 자유롭지 못한 것이 문제지, 자유로운 성관계는 아무 문제가 없다고 판단을 합니다. 사랑하지도 않는데 성관계가 가능하냐고 묻는다면 물론 가능하다고 봅니다. 그것은 단지 짧은 성적 욕구 표출이라고 생각을 하지만 이성적 판단을 가진 사람이 합리적인 방법으로 가야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봅니다. 참 그것이 힘든 인간의 과제라고 봅니다. 성적 욕구를 어떻게 관리하느냐가 남자의 인생을 결정한다고 봅니다. 많은 뉴스에서 성관계 뉴스를 보면 인간은 어쩔 수 없는 동물이라고 봅니다. 남자는 그것을 풀어 줘야만 하는데, 그 방식이 잘 못되어 인생을 망치는 경우도 수없이 봐 왔습니다. 건전한 만남을 통해 사랑(섹스)을 한다면 좋지만은 그게 잘 안 돼 문제가 되지 않습니까? 저도 비슷한 여성을 만나 사랑을 하고 싶습니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8-11-09 00:15:34
풀으려 하는 것은 짐승이고..
맺으려 하는 것은 사람이고~
익명 2018-11-08 23:56:48
뭔가 기시감이 드는 글이네요. 어디서 봤더라...
익명 2018-11-08 22:20:11
40대 예상합니다
1


Total : 18977 (1/1266)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977 이쁘다 new 익명 2019-03-18 180
18976 눈빛이었다 [1] new 익명 2019-03-18 262
18975 3월30일 [7] new 익명 2019-03-18 390
18974 저만 그런가요? [6] new 익명 2019-03-18 448
18973 시오후키.. new 익명 2019-03-18 350
18972 봄바람불어그런가 [7] new 익명 2019-03-18 553
18971 도데체.. [13] new 익명 2019-03-18 705
18970 무제 [14] new 익명 2019-03-18 962
18969 파트너 갖고싶다 ㅜㅜ [6] new 익명 2019-03-18 600
18968 bbw가 취향이신분 있으신가요? [16] new 익명 2019-03-17 930
18967 다들 파트너를 두는 기준이 어떻게 되세요!? [10] new 익명 2019-03-17 888
18966 내 손가락을.... ㅜㅜ [10] new 익명 2019-03-17 580
18965 레드홀릭스 텀블벅!!!!!! [2] new 익명 2019-03-17 397
18964 연락 [30] new 익명 2019-03-17 1219
18963 아 섹스 하고싶당.... [5] new 익명 2019-03-17 630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