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거울을 활용한..
거울은 현실의 모든 사물을 있..
  남자의 상태에..
내 몸무게, 성기 길이, 연령대..
  네덜란드 섹슈..
[레드홀릭스]가 창작예술협동..
  (11월25일)누..
지난 1월에 정식으로 론칭된 [..
Article 팩토리 전체보기
Article 전체보기
Y 이야기 2 new
Y 이야기 1 -  http://goo.gl/GX2V1p 영화 [split] 차 안에서 우리는 서로의 손을 꼭 잡고 있었고 나는 Y의 손은 잡은 채 운전에 집중하고 있었다. 그녀가 네비에 찍어준 장소까지는 20여분 정도 걸리는 거리였다. 어차피 Y는 생리가 끝나지 않은 상태이기에 많은 것을 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었다. 하지만, 삽입을 제외한 애무는 해 줄 수 있는 것이고 어렵게 만나게 된 시간인 만큼 좀 더 선명한 느낌과 되새길 수 있는 시간을 나누는 것이 Y에게도 좀 더 함축적인 탄성..
레드홀릭스 2017-11-22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112클리핑 0
그녀를 모르겠다 new
영화 [가장 따뜻한 색 블루] 그녀의 몸은 항상 차갑다. 마음이 따뜻해서일까. 그녀의 손길은 항상 따뜻하다. 마음이 차가워서일까. 그녀를 모르겠다.   그녀를 만나게 된 건 여느 때와 같았던 오후였다. 점심을 먹었고, 일을 하다가, 두 시 쯤 담배를 피우러 내려갔다. 울면서 담배를 피우고 있었다. 회사 일에 지친 건지, 사람이 그녀를 힘들게 한 건지, 화장이 번진 것을 아는지 모르는지. 그녀는 두 눈과 두 뺨이 빨갛게 되도록 울고 있었다.   나의 시선이 갈 ..
레드홀릭스 2017-11-22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132클리핑 0
Y 이야기 1 new
영화 [조블랙의 사랑] 빨갛게 홍조가 피부 전체로 올라온 그녀의 들뜬 몸은 아직 익숙하지 않은 몸놀림과 대조적으로 처음 겪는 자극과 쾌감을 시간이 지날수록 빠르게 받아 들인다는 듯이 호흡과 깊숙한 곳에서 전달되어 나오는 살 떨림 그리고 땀이 호르몬과 신경 신호의 어우러짐을 대변하고 있었다. 한창 열중하고 있던 그녀가 나와 눈을 마주쳤을 때 골반의 보지의 움직임은 유지한 채 서로의 눈을 떼지 않으면서 내게 한 손을 뻗어 뺨을 어루만지며 감싸 쥐었다. 그러다 내..
레드홀릭스 2017-11-2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19클리핑 0
졸업한 동기와 키스하다 2 (마지막) new
졸업한 동기와 키스하다 1 http://goo.gl/2Kdb8Z 영화 [매치포인트]   아무리 난처한 상황이더라도 그녀에게 이 상황은 굉장히 중요한 문제였다. 그렇게 중요한 문제에 남을 이용하겠다는 악의적 모습은 없다고 생각했다. 자 이제부터 그 선배와 어떤 말을 해야할까. 차분히 설명해야 할까? 아마 내가 같이 나온다고 하면 황당할텐데, 아무래도 좋은 얘기는 오고 가지 않을 것 같다.  선배에게 그녀에게 가까이 가지 말라는 충고를 어떻게 예의 있게 하느냐..
레드홀릭스 2017-11-2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21클리핑 0
벽 - 여성혐오에 대한 소고
영화 [10things i hate about you] 여자들은 늘 강간과 살해를 두려워하면서 산다. 미국 문화비평가 리베카 솔닛이 저서 <남자들은 자꾸 나를 가르치려든다>에서 한 말이다. 실제 폭력의 주체는 남성, 대상은 여성이기 십상이다. 원인은 야만적인 힘의 차이에서 비롯된 권력의 격차다. 남성과 여성의 힘의 차이에서 비롯된 권력구조는 폭력·범죄에 국한되지 않고, 사회 전역에 걸쳐 여성에 대한 차별을 공고히 하는 벽으로 자리한다.    특히 유교적 가부..
레드홀릭스 2017-11-20 뱃지 1 좋아요 0 조회수 181클리핑 0
졸업한 동기와 키스하다 1
영화 [매치포인트] 대학교 때는 그냥 친하게 지내는 여자사람친구가 몇 명 있었다. 그 중 친하다고 말할 수는 없지만 유독 기억에 남는 여자 동기가 있었는데 학교보다는 술자리에서 더 자주 봤었던 친구다. 주변 여자 동기와는 다르게 짧은 앞머리에 화장 끼가 하나도 없고 항상 청바지에 바람막이 또는 아무 티셔츠나 대충 입고 다는 여자보단 남자같은 친구였다. 키는 또 어찌나 큰 지 머리만 길지 않았다면 남자라고 착각할 수 있을 정도였고 왠만한 남자보다 술은 더 잘 먹..
레드홀릭스 2017-11-2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482클리핑 0
조루의 심리학(하)
조루의 심리학(상) https://goo.gl/aDaaFd 영화 [the trouble with romance] 연상작용을 피하는 것은 조루테크닉에 있어 필수적이다. 백화점을 지나가며 건물을 확인하는 것과, 백화점 정문으로 입장하는 것은 다르다. 더욱이 옆에 아리따운 아가씨가 있다면 훨씬 더 달라지겠지. 그녀와 손을 맞잡고 백화점의 회전문을 통과할 때부터 그녀에게 사줄 선물 목록과, 다음달 카드대금까지 생각한다면 얼마나 가슴 아픈 일일까, 섹스도 별반 차이가 없다.  한 공간에서 ..
우명주 2017-11-1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478클리핑 0
조루의 심리학 (상)
영화 [Tulip Fever] 아랫집여자와 마트를 갔다 주차장에서 카트를 밀어 넣으려는데 바닥에 전단이 떨어져 있었다. 요즈음은 흔히 볼 수 없는 '칙칙이(자극을 둔감하게 받아들이게 만드는 스프레이)' 광고였는데 나는 딱히 본체만체한 코팅지를 그녀는 꽤나 유심히 읽었나보다. 차 안에서 세상 모든 것이 궁금한 미취학아동처럼 나에게 이런저런 질문을 하기 시작했다.  일본에서 한참 남성들과 섹스를 하며 지냈을 때는 대부분 사정을 컨트롤했기 때문에 딱히 조루..
우명주 2017-11-1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778클리핑 0
사냥의 계절
영화 [오싹한 연애] 누가 그랬던가요? 밤과 술이 있는 남녀 사이에는 우정이란 없다고. 글쎄요, 저는 꼭 그렇게만 생각하진 않습니다. 함께 한 시간이 10여년 가까이 쌓이다 보면 친구는 개뿔... 사람X끼로도 안 보이는 이성이 한 둘정도는 존재하게 됩니다. 그날도 요즘처럼 오락가락하는 장마철 빗소리를 헤드셋으로 차단한 채 모니터 속의 누군가를 향해 총을 쏴대고 있던 날이었던 것 같습니다.  ‘야 너 지금 만나는 사람 있냐?’  무릎을 꿇고 친구..
레드홀릭스 2017-11-1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744클리핑 2
요도 끝에 붙이는'지프팁', 콘돔 대안 가능성에 전문가들 '우려'
요도 끝에 접착제를 붙여 임신을 예방한다는 '지프팁' 에 전문가들의 우려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지프팁 홈페이지) 요도 끝에 붙이는 접착제 지프팁(Jiftip)이 남성용 콘돔을 대체할 수 있는 가능성을 노리고 있다. 하지만 보건의료 전문가들은 이 같은 움직임에 대해 서둘러선 안된다고 경고했다.  보건의료 전문가들은 지프팁 제조업체가 광고를 통해 ‘콘돔보다 더 높은 친밀감’의 제공을 약속하고 있으나, 이는 피임도구에 대한 오해를 낳고 있다..
속삭닷컴 2017-11-14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1171클리핑 2
The Queen of the bluff world
영화 [blade runner] 처음 마주쳤을때, 그녀는 비웃음에 한번 담근듯 향취가 녹아나는 그의 눈빛을 잊을 수가 없었다. 난 니가 랜선활동을 하고 있을때만 해도 굉장히 완벽한 여자인줄 알았어. 강해보였고. 남자에게만 허세가 있는건 아니었나봐. 그는 아주 잠깐동안의 내심을 삭혀버리고, 예의있게 인사했다. 그녀는 그의 차가움이 맘에 들지 않았다. 거기다가 재수없게 그는 매력적이었다. 네 눈빛은 별로지만 너랑 한번 섹스못할 정도는 아냐. 먹고 내가 버려줄게. 그의 혀가..
레드홀릭스 2017-11-13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778클리핑 0
안 돼요 돼요 돼
남자가 여자에게 달려든다. 막무가내로 여성에게 대드는 이 사내는 연신 키스를 퍼부으며 잔뜩 뒤틀린 여인의 허리를 힘차게 감싸 안고 있다 이 거친 시내는 숨쉴 틈조차 허락치 않고 한 손으로 여인의 치마 위에서 바로 여성의 깊은 곳을 맹렬하게 공격한다. 당황한 여인이 이 순간을 밀쳐내려 하지만 정작 싫지는 않은 표정이다.   내용만큼이나 과감하고 거친 색의 사용이 돋보이는 그림이다. 야수파의 영향을 살필 수 있는 강한 보색의 사용과 넓은 색면을 이용한 작가..
달랑 두쪽 2017-11-1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471클리핑 3
중세시대 난임 치료법, '이것' 먹었다(연구)
문헌에 따르면 중세 사람들은 난임 치료를 위해 사흘 동안 쫄쫄 굶은 뒤 캣닢을 끓여 마시거나, 말린 돼지 고환 가루를 와인 잔에 타서 마셨다. (사진=속삭닷컴제공) 중세 시대에는 난임(불임) 치료제로 ‘고양이의 마약 간식’이라는 풀 ‘캣닢’(Catnip)과 말린 돼지 고환이 쓰였던 것으로 밝혀졌다.  영국 엑시터대학교 사학과 캐서린 라이더 교수팀의 ‘중세의 남성 난임 처방에 대한 연구’ 결과다. 연구팀은 영어로 쓰인 중세의 유명..
속삭닷컴 2017-11-09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97클리핑 2
프랑스 파리, 첫 '누드 레스토랑' 오픈
프랑스 파리의 첫 번째 누드 레스토랑 오 나튀렐(O'Naturel)이 지난 2일 문을 열었다.  프랑스 파리의 첫 번째 누드 레스토랑이 최근 문을 열었다. 파리 12번가 그라벨 거리에 위치한 이 누드 레스토랑의 상호는 ‘오 나튀렐’ (O'Naturel)이며, 지난 2일 공식 오픈했다. 프랑스는 수십 곳의 누드 해변·야영장·수영장을 갖추고 있고, 느긋하고 편안한 생활태도 때문에 세계적으로 유명한 나라다. 하지만 완전 나체로 식사..
속삭닷컴 2017-11-09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608클리핑 3
큰 바위 얼굴과 바위에서 섹스한 썰
미드 [Allegiant]   천고마비의 계절이라고 했던가? 살은 찌는데 헬스장은 지겹고 혼자 운동하자니 외롭고 스릴 있으면서도 돈이 잘 안 드는 운동이 뭐가 있을까? 생각하다가 암벽등반 동호회에 가입하게 되었다. 등산 동호회처럼 50 ~ 60대 아저씨, 아줌마만 있는 게 아닐까 노심초사 했지만 다행히도 암벽등반 동호회는 30대 중, 후반 정도의 나이대였다.   나는 거기서 가장 막내였고 동호회 누나, 형들이 잘 챙겨줬는데 그 중 핑크색을 무척 좋아하는 누나(아이디가..
8-日 2017-11-08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1158클리핑 2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