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주절주절 
1
익명 조회수 : 1188 좋아요 : 0 클리핑 : 0
덤덤하던 마음에 비가 내리고 바람이 불고
괜스레 마음이 울컥하고 눈물이 쏟아진다
오늘은 당신이 내 곁에 있었더라도
이 허전함이 채워지지 않았을거야

때론 누구도 만져주지 못하는 상처가
달래주지 못하는 슬픔이 있지
오늘은 그저 그런날의 하루일뿐

괜찮아 밤이 지나고 아침이 오면
퉁퉁부은 눈으로 진한 커피한잔 마시면
아무일없듯 또 하루가 지나가고 삶이 흘러갈테니

또 만나면 더 진하게 안아주고 깊게 키스해줘
흘러가는 시간이 안타까울 정도로 사랑해줘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20-07-01 14:44:01
그래
익명 2020-07-01 12:10:27
흘러가는 시간이 안타까울 정도로 사랑해줘... 이 생애에 그런 사랑 다시 할 수 있을까요?
익명 2020-07-01 06:53:25
노래가사 같네요
1


Total : 20924 (1/139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924 자지를 잘 빨때 드는 생각.. [3] new 익명 2020-07-13 188
20923 야톡 [1] new 익명 2020-07-13 601
20922 성향.. new 익명 2020-07-13 422
20921 브라질리언 왁싱을 했어요 [3] new 익명 2020-07-13 948
20920 섹파로 만났는데 [18] new 익명 2020-07-12 2091
20919 밤마다 힘드네요 [5] new 익명 2020-07-12 1370
20918 어제의 일기 [6] new 익명 2020-07-12 1778
20917 뭔가 허전한 하루 [21] new 익명 2020-07-11 1549
20916 덧 없 다 [3] 익명 2020-07-11 867
20915 잠 안오는 밤 [4] 익명 2020-07-11 1359
20914 하늘이 [6] 익명 2020-07-10 647
20913 몸 사진 올려서 보여주는거 [60] 익명 2020-07-10 3471
20912 사진 불펌, 유포하는분들 보세요 [17] 익명 2020-07-10 1725
20911 조용한 밤 [8] 익명 2020-07-09 806
20910 자위할때 상상.. [4] 익명 2020-07-09 984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