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레홀영화단/1..
레드홀릭스라면 섹슈얼리티를 ..
  (10/19) 서대..
IF2018에 이어 같은 곳에서 진..
  (레홀스쿨) 롱..
[레홀 스쿨 시즌2]의 두 번째 ..
  (레홀스쿨) 섹..
[레드홀릭스 스쿨 시즌2]의 첫..
팩토리_Article > 섹스썰
남친과 성감마사지 받은 썰  
1

미드 [Family Business Trip]

 
레홀에서 성감마사지 강의가 있던데 그걸 보니 생각난 썰 아닌 썰이 있어 글을 써봅니다.

사실 제가 받은 게 정확히 성감마사지 인지는 모르겠어요. 다만 오빠(이젠 전남친)와 저의 반응을 생각해보면 이게 그 성감마사지가 맞는 것 같아요. 그리고 여전히 그 샵이 계속 하는지는 모르겠네요.(작년이라..)

전남친과는 헤어졌지만 아직도 기억이 생생한 걸 보면 그 마사지가 정말 효과가 있었던 것 같아요. 장소는 강남의 모 마사지샵. 당시 대략적인 언질은 해주었으나 자세히는 몰랐고 마음의 준비는 하고 간 상태였죠. 룸 하나에 베드는 두 개. 남자는 여자 관리사가, 여자는 남자 관리사였어요.(훈남ㅋㅋ)

샤워 후 실크같은 가운입고 나왔다가 곧바로 탈의하고 베드에 누웠죠. 쓸데없는 이야기는 건너뛰고 본격 마사지 얘기로 들어가면.. 아 여자 시각에서만 말할게요. 마사지가 시작되었는데 뭔가 달랐어요. 저도 마사지 꽤 많이 받아본 사람인데 기존 마사지 압은 안 느껴지고 관리사의 손길이 지날 때마다 움찔움찔하더라구요. 몸은 점점 달아오르고.. 제 몸에 살짝 숨결로 터치도 하고 입술도 살짝(살짝만!) 닿고 이게 제가 표현력이 부족한 게 정말 아쉬운데요. 진짜 이게 뭔지 모르겠지만 이상하게 자꾸 몸이 달아오르는 거에요. 보지도 움찔움찔 하면서 젖어가는 느낌이고 몸이 점점 달아오르고 그리고 진짜로 마사지사의 손이 보지로 갔어요.(참고로 기분이 나쁘진 않았어요. 어느 정도 알고 있었으니) 근데 이게 애무랑은 전혀 다른 거 있죠?

마사지인 걸 확실히 알겠고 터치도 애무랑 다른데 몸은 막 뜨거워지고 달아오르고 물은 막 흘러나오는 느낌이고.. 보지 마사지 받을 땐 오일 같은 건 필요 없었어요. 물이 그렇게 흘러나오는 데 뭐가 필요하겠어요.(이 글을 쓰면서도 지금 그때 생각이 나서 보지가 움찔움찔하네요)

제게는 너무 폭풍 같았던 마사지가 끝나고 관리사 두 분이 자리를 뜨셨죠. 저희는 순간 누가 먼저랄 것도 없이 서로를 탐하기 시작했어요. 장소가 장소인지라 소리를 낼 수는 없으니 신음은 최대한 참았고 애무는 필요없는 몸상태였으니 바로 삽입시작 제가 더 급했던건지 바로 오빠 위로 올라탔는데 넣는 순간 이건 뭐지 했어요. 한번도 느껴본 적 없는 마치 다른 사람의 자지 같은 오빠의 자지였죠.

나중에 들은 얘기로는 성감마사지를 제대로 받으면 순간적으로 사이즈가 더 커진다네요. 숨겨진 1센치가 나오는 걸까요? 마사지로 사이즈가 커진다는 말이 진짜 뭔 멍멍소리냐 할 수 있는데 아무래도 뭔가 발기가 더 잘 되거나 더 커보이는 건 사실 같아요. 입술을 꽉 깨물고 허리를 돌리는 미칠 거 같았어요. 흥분해서 저도 모르게 제 가슴으로 손이 갔고 제 가슴을 주무르면서 허리를 움직였죠. 오빠 자지가 제 질 안 쪽을 꽉 채우고 자극을 해주는데 미칠 것 같았죠. 그때 오빠의 한 마디가 지금도 기억나요

"아 씨*, 진짜 미칠거 같아"

(글 쓰면서 저도 미치겠네요 ㅠㅠ ) 그러다 바로 후배위로 시작! 출렁거리는 가슴과 몸 안으로 들어오는 꽉 찬 자지의 울림 입을 틀어막을 수밖에 없더라구요. 성감마사지가 성감을 열어주는(맞나? ㅋㅋ)거라더니 저희 둘 다 그때 마사지로 확 열렸는지 와 미친 막 어찌나 잘 느껴지는 지 좀만 움직여도 찌릿찌릿 움찔움찔.. 장소가 일단 샵이니까 1차전을 최대한 빨리 마쳤는데 저 진짜 신음 참느라 혼났어요. 2차전을 위해 서둘러 근처 모텔로!! 엘리베이터에서부터 붙어서 안 떨어지던 저희는 바로 2차전을 시작했어요. 저도 흥분을 많이 해서 그런지 마사지의 효과인지 제 보지가 막 오빠 자지를 꼭꼭 물고 조이는 느낌이었던 기억이 나요. 전남친이랑은 여러가지 이유로 헤어졌지만 그래도 이 날의 기억은 생생하고.. 다시 하고 싶어요.

그 샵이 아직도 하고 있는지는 모르지만 새 남친 생기면 꼬셔서 꼭 다시 갈려고요. 레홀에서 하는 그 강의도 이거 비슷한 걸 배우는 건가요? 물어봐야하나 남친이 있으면 손붙잡고 가서 배울텐데 저만 가면 제가 못받고 배우기만 하니 아쉽 아쉽 ㅠㅠ 그래도 대비해놓으면 좋을까요? 욕심만 나서.. 근데 저 이 글 쓰다 보니 생각나서 또 몸이 달아올랐네요. 오늘 밤을 위해 핸드폰 연락처라도 뒤적거려야할까요?...ㅋㅋ

이게 다 레홀 때문이에요!!! 흑!!


글쓴이 익명
원문보기 https://goo.gl/hzKxxp
레드홀릭스
섹스의 패러다임을 바꾸다
http://www.redholics.com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
 
눈떠마시마로우 2018-10-11 10:18:15
신기하다 배워보고싶네요
딸기사탕시럽 2018-07-16 07:13:17
오 한번가보고싶네요. 후끈한 마사지라 왠지 광대승천하는 기분이랄까??
좋은날임 2018-06-30 14:16:39
한번 가 봐야겠네요
바다의대무 2018-05-23 20:51:01
가격이 2인 2시간 40만~50만원. 마사지는 좋은데
감정없이 입으로 애무는 기술은 좋은데 별로라고 합니다
205호 2018-05-17 02:23:57
저도 꼭 받아보고싶은데 남자친구가 같이 안가줄거 같아요 ㅋㅋ저만 변태라서 ㅋㅋ
행복한zero/ 변태스러운게 더 좋은건데ㅎㅎ 저도 글 읽으니까 확달아오르는게 받아보고싶네요
빨고싶다/ 저랑 같이 가실래요? ㅎㅎ
환술쟁이 2018-05-16 18:15:08
저도 한번 받아보고 싶네요..
같이 갈 사람이 없구나 ㅠ
환술쟁이 2018-05-16 18:14:40
연락처 말고 여기서도 연락해 보면 되졍 ㅎㅎㅎ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