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레홀Pick] 여..
우리가 반드시 알아야 할 여성..
  Ep04 수술과정..
성기확대 프로젝트 #렛강남 시..
  당첨자 우수인..
지난 달 성인용품 택배 티나게..
  택배 당첨자 ..
지난 달 성인용품 택배 티나게..
팩토리_Article > 해외통신
1960년대 일본 섹스 가이드  
0
우리나라에도 70년대 신혼부부들에게 "필독! 백과사전!!" 이런 종류의 성인문화 지식 도서가 있었다는 것을 아는 사람은 알 것이다.

데이트의 요령, 스킨십, 그리고 임신 및 출산에 관한 전반을 다루고 있는 두꺼운 책 몇 권으로 구성되어 있었던 것이 기억이 나는데, 사실 그 시대 우리나라의 출판문화는 대부분 일본에서 들여왔었다.

일본은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마인드로 1960년대부터 여러 방법을 통해 지식을 전달했었다.
 
아래 사진들은 한 참고 도서의 일부를 캡쳐한 것으로, 데이트 요령, 매너, 스킨쉽, 섹스 체위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다.
 
 
 
데이트할 때 손을 잡는 요령, 깍지를 낄 때는 이렇게!
지금 보면 유치한 이야기일 수 있지만 그때에는 정보가 없었다.
 
 
 
여성의 머리 위에 낙엽이 떨어지면 칠칠치 못하다고 비웃지 말고 떼 주어야 한다, 남성 구두에 이물이 묻었을 때  닦아 주어야 한다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일본 여성문화에 국한된 내용이 눈길을 끈다.
 
 
 
여성의 가슴과 성기애무하는 방법을 마네킹을 통해 표현했다.

1960년대의 배경으로 따지면 무척 생소한 것으로 개방적인 마인드를 엿볼 수 있다.
 
 
 
이때부터 이미 중지를 사용했다. 그런데 타카선생의 시오후키 강의가 생각나는 것은 왜일까.
 

아직 남성 위주의 체위로 ‘어떻게 하면 여성이 남성을 편하게 하는가?’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지금처럼 능동적인 마인드가 아니었기 때문일 것이다.
 
 
 
다른 나라의 추억여행이었지만 큰 이질감은 느껴지지 않는다.
우명주
섹스칼럼니스트 우명주
http://blog.naver.com/w_panda
 
· 주요태그 성문화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
 
임개간지 2017-12-17 06:34:56
역시는 역시 역시군
르네 2017-08-18 14:06:30
1960년대 서적 신선합니다.
1